•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전남해양수산과학원, '어촌 발선 선도위한 수산업 경영인' 육성
상태바
전남해양수산과학원, '어촌 발선 선도위한 수산업 경영인' 육성
어업인후계자 및 우수경영인 등 125명 선발…최대 3억 융자 지원
  • 김호 기자
  • 승인 2021.03.01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뉴스프리존]김호 기자=전남도 해양수산과학원은 어촌 발전을 선도하고 미래 산업으로 도약을 위한, 수산업경영인 육성을 위해 어업인후계자 107명, 우수경영인 18명 등 총 125명을 선발하다고 했다.

올해 선발 인원은 지난해 선발된 36명보다 4배 가량 늘어난 것으로, 전남해양수산과학원이 지역 수산인재 육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 전국 최다인 350명으로 전체 비율의 36%를 차지한 결과를 이끌었다.

수산업경영인 육성은 청․장년 발굴, 신규 어업인력 유입 장려와 함께 기반 조성 및 노후시설․장비 개선에 필요한 자금을 융자 지원하며, 신청자격은 어업인후계자의 경우 만 18세 이상에서 50세 미만의 어업경력이 없거나 10년 이하인 어업인이다.

우수경영인은 만 60세 이하의 면허·허가·신고를 하고 어업인후계자로 선정된 후 해당 분야에서 5년 이상 경영중이거나 해양수산 신지식인으로 선정된 어업인이 해당된다.

지원을 희망할 경우 3월 2일까지 전라남도해양수산과학원 관할 지원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 분야는 어선어업과 증·양식어업, 수산물가공, 수산물유통, 염제조업 등이다.

어업인후계자는 최대 3억 원을 3년거치 7년 균분상환, 우수경영인은 최대 2억 원을 5년거치 10년 균분상환 조건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전라남도(http://www.jeonnam.go.kr) 및 전라남도해양수산과학원(http://ofsi.jeonnam.go.kr) 누리집에서 확인하거나 과학원 관할 지원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준택 전남해양수산과학원장은 “지역 수산업의 미래를 이끌 신규 수산업경영인 선정을 확대하고, 청·장년 어업 종사자의 안정적인 지원 및 애로사항 개선을 위해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