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동구 '대청호 벚꽃축제'···‘2021 대전시 대표축제’ 선정
상태바
동구 '대청호 벚꽃축제'···‘2021 대전시 대표축제’ 선정
- 지난 2019년 첫 개최...3년만에 '대전 대표축제로 선정' 쾌거
  • 이현식 기자
  • 승인 2021.03.07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상에서 가장 긴 벚꽃길'에서 펼쳐지는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의 대청호 벚꽃축제가 ‘2021 대전시 대표축제’에 선정됐다. 사진은 오동선 벚꽃길 현장./ⓒ동구청
'세상에서 가장 긴 벚꽃길'에서 펼쳐지는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의 대청호 벚꽃축제가 ‘2021 대전시 대표축제’에 선정됐다. 사진은 오동선 벚꽃길 현장./ⓒ동구청

[대전=뉴스프리존] 이현식 기자= '세상에서 가장 긴 벚꽃길'에서 펼쳐지는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의 대청호 벚꽃축제가 ‘2021 대전시 대표축제’에 선정됐다.

6일 동구에 따르면 대전시가 최근 시, 자치구, 산하기관 등이 신청한 축제에 대해 대전축제 육성위원회 평가를 통해 올해 총 11개의 대표축제를 선정한 곳 중 하나로 동구의 '대청호 벚꽃축제'가 처음으로 대전 대표축제로 선정돼는 쾌거를 거뒀다.

대청호 벚꽃축제는 대전 대표축제 선정 평가 항목인 ▲ 축제 기획 및 콘텐츠 ▲ 안전한 축제 운영 ▲ 축제 발전역량 및 축제 효과 등에서 고루 높은 점수를 받은 걸로 알려졌으며 이번 선정으로 구는 시로부터 1200만 원의 예산 지원을 받게 됐다.

지난 2019년 첫 개최 후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대청호 벚꽃축제는 ‘세상에서 가장 긴 벚꽃길’이라는 테마로 자연을 공감하고 힐링을 추구하는 자연친화적 콘텐츠를 통해 대전 동구의 대표 관광명소인 대청호의 우수성을 알리고 전국적인 봄 축제로 육성코자 기획됐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번 대전 대표축제 선정은 대청호 벚꽃축제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결과이며 앞으로도 축제의 질적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코로나19가 빠른 시일 내에 종식되어 전국에서 찾아올 관람객들을 대청호에서 반갑게 맞이할 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동구는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에 따른 주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올해 축제 개최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며, 행사 취소 시 축제 현장 주변 벚꽃길 경관조명 설치 등 축제를 대체할 비대면 콘텐츠 발굴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