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목포시, 유달산 '봄 축제' 아쉬움 속 전면 취소
상태바
목포시, 유달산 '봄 축제' 아쉬움 속 전면 취소
시민 건강과 안전이 우선,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 차원
목포항구축제, 오는 10월14일~17일로 개최시기 확정 철저 준비
  • 이병석 기자
  • 승인 2021.03.09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시, 유달산 '봄 축제' 아쉬움 속 전면 취소(사진=유달산 봄꽃)
목포시, 유달산 '봄 축제' 아쉬움 속 전면 취소(사진=지난해 유달산 봄꽃)

[호남=뉴스프리존] 이병석 기자= 목포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매년 4월 유달산 일원에서 개최하는 ‘목포 유달산 봄 축제’를 전면 취소한다고 밝혔다.

목포시축제추진위원회는 9일 시청 상황실에서 회의를 개최하고 코로나19 여파로 타 지자체도 봄꽃 축제를 줄줄이 취소하는 상황인 가운데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에 따르면 축제 개최 시 집합을 금지하고 있어 이와 같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목포항구축제는 현재 코로나 백신 1차 접종이 마무리됐고, 2·3차 접종이 실시될 예정임에 따라 하반기에는 코로나 상황이 진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정상추진을 원칙으로 10월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개최하기로 확정했다.

10월 둘째 주에 해당하는 이 시기는 물때가 조금 기간이라 조수간만의 차이가 적어 해상안전을 담보할 수 있고, 부교 설치도 용이하며 다양한 어선 정박이 가능해 항구도시 목포의 정취를 배가시킬 수 있다는 점도 고려됐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아직 확산 추세이고 정부의 대응방침 및 세부 방역 수칙 준수를 위해 유달산 봄 축제를 전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유달산 봄 축제가 취소돼 매우 아쉽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로 오랫동안 지친 일상을 보내고 있는 시민과 관광객에게 위안과 치유가 될 수 있도록 10월에 개최되는 목포항구축제를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