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김철우 보성군수 “재난대응과 안전 인프라 구축 사업 강화에 앞장”
상태바
김철우 보성군수 “재난대응과 안전 인프라 구축 사업 강화에 앞장”
보성군, 3년 연속 전라남도 다산안전대상 수상
재난관리 모범 지자체 명성 재확인… 상사업비 1억 원 확보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1.03.24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철우 보성군수
김철우 보성군수

 

[호남=뉴스프리존]박강복 기자=김철우 보성군수는“앞으로도 군민이 안전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책임 있는 재난대응과 안전 인프라 구축 사업 강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보성군은 지난 22일 전라남도가 주관하는 ‘제3회 다산안전대상’에서 3년 연속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보성군은 민·관·유관기관 간 유기적인 협업 체계를 구축하여 선제적이고 체계적인 코로나19 대응에 힘썼으며, 전 군민의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실시한 범 군민 안전 문화운동을 비롯한 재해위험지역 정비 사업 등에서 한발 앞선 안전행정을 펼쳐온 노력이 높이 평가받았다.

이번 평가는 도내 22개 지자체와 공공기관, 민간단체, 기업 등을 대상으로 실시하며 지자체 심사는 2020년도 ▲재난관리 평가, ▲안전문화운동 평가, ▲재해예방사업평가 등 3개 평가의 성과·실적을 전라남도 심사위원회에서 종합평가했다.

김철우 군수는 “이번 수상은 코로나19 속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우리 군민과 민간·사회단체, 유관기관 및 공무원 등 모두가 이뤄낸 성과”라고 평가했다.

‘다산안전대상’은 전라남도가 도입한 안전 평가로 다산 정약용 선생이 목민심서에서 강조한 재난 예방·대비·대응·복구 등 재난관리에 대한 애민사상을 도내 각 기관·단체가 적극적으로 실천하여 ‘안전전남’을 실현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보성군은 다산안전대상 수상을 통해 확보한 상사업비 1억 원을 지역민의 생활 속에 스며들 수 있는 안전문화운동 전개와 안전인프라 확충사업에 사용할 계획이다.

한편, 민선 7기 출범 이후 군민의 안전 확보를 최우선으로 발로 뛰는 현장행정을 펼친 결과 행정안전부와 전라남도 주관으로 실시한 14개 평가에서 ▲안전문화대상 최우수, ▲재난관리평가 최우수, ▲다산안전대상, ▲안전한국훈련 평가 우수,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평가 우수, ▲안전문화운동 평가 대상, ▲도로정비평가 최우수 등 12억 3천만 원의 상사업비를 확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