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차이나전기차SOLACTIVE ETF' 순자산 7천억 원 돌파
상태바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차이나전기차SOLACTIVE ETF' 순자산 7천억 원 돌파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1.04.07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박진영 기자=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차이나전기차SOLACTIVE ETF'가 2020년 12월에 상장한 지 넉 달 만인 2일 종가 기준 순자산 7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전기차 테마에 대한 관심 증가와 연금에서 투자 가능한 ETF로 주목 받아 개인 자금이 유입된 결과다.

TIGER 차이나전기차SOLACTIVE ETF는 'Solactive China Electric Vehicle Index'를 추종한다. 중국에 본사를 둔 상해, 심천, 홍콩, 미국 상장기업 중에서 전기차 관련 제조, 판매 사업을 영위하는 시가총액 상위 20종목으로 지수를 구성한다.

지수는 중국산 컨버터, 서보 시장 점유율 1위 기업 Shenzhen Inovance Technology Co Ltd, 중국 리튬 1차전지 시장을 60% 점유한 Eve Energy Co Ltd, 전기차 세계 2위, 중국 1위 기업이자 중국 배터리 시장 2위 기업 BYD Co Ltd 등을 편입하고 있다.

중국은 자동차 보급률이 낮고 정부가 전기차 판매를 독려해 관련 시장 확대가 예상된다. 중국 인구 1000명당 자동차 보유량은 200대 수준으로, 500대 가량 되는 우리나라 절반 정도다. 중국 정부는 2025년까지 신에너지차를 25% 이상 보급한다는 목표를 갖고, 전기차 보급 확대를 위해 전기차 의무판매제, 보조금 지급 등 다양한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유럽발 해외 시장 수요 증가도 예상된다. 유럽은 2021년부터 이산화탄소 배출 규제를 시작으로 2030년부터 내연기관 자동차 판매를 금지한다.

미래에셋자산운용 ETF마케팅부문 권오성 부문장은 "환경문제에 대한 관심 증가와 배터리 기술 발전으로 전기차 시장이 점점 커지고 있고 관련 산업도 성장하고 있다. 개별 종목에 집중하기보다는 ETF를 통해 트렌드에 맞는 테마와 섹터에 장기투자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