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용빈 의원 제안, 미얀마 연대 ‘임을 위한 행진곡’영상 공개
상태바
이용빈 의원 제안, 미얀마 연대 ‘임을 위한 행진곡’영상 공개
광주 국회의원, 송영길, 우원식, 이용선, 위성곤, 조승래, 양정숙 의원 참여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1.04.14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빈 의원의 제안으로,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국회의원들이 이어 부른 임을 위한 행진곡이 14일 SNS를 통해 공개됐다./ⓒ이용빈 의원실
이용빈 의원의 제안으로,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국회의원들이 이어 부른 임을 위한 행진곡이 14일 SNS를 통해 공개됐다./ⓒ이용빈 의원실

 

[호남=뉴스프리존]박강복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용빈 의원(광주 광산구갑)의 제안으로,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국회의원들이 이어 부른 <임을 위한 행진곡>이 14일 SNS를 통해 공개됐다.

지난달 28일부터 참여를 시작한 <임을 위한 행진곡>에는 이용빈 의원을 비롯해 광주출신 민형배 송갑석 양향자 윤영덕 이병훈 조오섭 국회의원 7명과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우원식 이용선 위성곤 조승래 의원, 양정숙(무소속) 등 총 13명의 의원이 참여했다.

이용빈 의원은 “1980년 대한민국의 아픔이 재현된 미얀마 사태에 가슴 아파하면서 13분의 국회의원님들께서 기꺼이 동참해주셨다”면서 “마음을 담은 이 노래가 군경의 무차별적인 발포와 폭력에도 두려워하지 않고 민주주의를 지키려는 미얀마 시민들에게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이 의원은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군경에 맞서 목숨을 잃은 미얀마 시민들이 이 시대의 영웅이다”면서 “거리 투쟁에 나선 미얀마 시민들을 응원하고 지지하는 의미에서 미얀마어로 ‘영웅’을 위한 행진곡으로 번역했다”고 밝혔다.

이번 국회편은 총1분20초 분량으로 만들어졌고, 광주문화재단이 의뢰한 미디어협동조합 국민TV가 제작했다. 첫 번째로 제작된 국회편에 이어, 후속편은 작가 26명과 시민 100여명이 참여했다. 임의진 주홍 홍성담 등 작가 26명이 노래에 맞춰 미얀마 민주화 투쟁을 지지하는 퍼포먼스와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미얀마를 위한 <임을 위한 행진곡> 이어부르기 챌린지의 첫 번째 국회의원편 영상물은 이용빈TV 광주문화재단 유튜브를 통해 공개했다.

한편, 이용빈 의원은 이용선 의원을 비롯한 송영길 우원식 홍영표 이성만 이원욱 의원 등과 함께 미얀마 유학생들을 돕기 위한 성금 모금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