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장준하기념사업회 "독도가 일본 영토? 일왕이 재가한 거냐" 공개서한 
상태바
장준하기념사업회 "독도가 일본 영토? 일왕이 재가한 거냐" 공개서한 
장호권 기념사업회장 "독도 올림픽 홍보...교활한 행위"
  • 도형래 기자
  • 승인 2021.06.07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도형래 기자= 지난 4일 장준하기념사업회가 최근 일본이 올림픽 홍보를 하면서 독도를 표기한데 대해 일본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왕에게 독도의 영유권을 묻는 공개서한을 보냈다. 

장준하기념사업회 기자회견 (사진=장준하기념사업회)
장준하기념사업회 기자회견 (사진=장준하기념사업회)

장준하기념사업회는 이날 공개 서한을 통해 "독도가 일본의 영토라고 주장하고 있는 데, 일본국 국왕의 재가를 받고 현 집권세력이 진행하고 있는 것인지 정확히 알고자 공개서한과 더불어 질문한다"고 밝혔다. 

또 장준하기념사업회는 "제국주의적 군국주의와 신흥변종 정치세력에 의해 이끌어가는 현 일본 정치상황은 이제 시대에 맞게 달라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준하기념사업회는 "일본왕은 조속한 시일내에 입장을 표명해 주실 것을 바란다"며 "답변이 없을 경우, 그들의 장기집권 이득을 위해 폐하는 농락하며 일본 자국민을 농락하며 경솔하게 생각하는 것(이라고 여기겠다)"고 말했다. 

고 장준하 선생의 장남 장호권 장준하기념사업회장은 기자회견 직후 "일본이 올림픽 홍보를 하면서 독도를 넣었다. 자기네 영도라는 것을 알리는 것"이라며 "교활한 행위에 대해 일본 국왕에게 질문을 해서 국왕의 뜻인가 알고 싶어서 공개서한을 보내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