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윤호중 "윤석열 잇단 무리발언·행동…그만 웃겨달라"
상태바
윤호중 "윤석열 잇단 무리발언·행동…그만 웃겨달라"
"'탄소중심' 마스크…검찰에서 정치중립 아닌 정치중심이었나"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7.08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김정현 기자=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8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향해 "이제는 좀 그만 웃겨달라"고 주문했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윤 전 총장이 잇단 무리발언과 무리행동을 하고 있어 국민들이 피곤해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어제,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에 대해 '과거에는 크게 문제삼지 않았던 일이다. 정치적으로 풀 문제가 아니다'라며 '원전 마피아' 수준의 말을 했다. 그런가하면 또 탄소중립 선언 모임에 '탄소중심'이라고 적힌 마스크를 쓰기도 했다"며 "이걸 애교로 봐야 하는지 개그로 봐야하는지 잘모르겠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과연 대한민국 최고 엘리트집단이라는 특수검사의 수장을 지낸 분이 맞는지 모르겠다"며 힐난했다.

아울러 "혹시 '정치중립'을 금과옥조로 삼아서 검찰을 지휘해야 하는 분이 정치중심으로 일처리를 해왔던 건가"라고 꼬집었다.

윤 원내대표는 2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심사와 관련해서는 "최근 수출 호조세를 뒷받침하는 새로운 통계가 나왔지만 내 형평, 내 골목은 여전히 나아지지 않아 힘든 국민이 많다"며 "다수 국민들이 느끼는 소외감과 박탈감, 이것을 해소하기 위해 2차 추경을 하겠다. 수출경제와 내수 경제의 불일치를 재정의 적극적인 역할로 해소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