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민주당, 오늘부터 예비경선 시작…8명중 2명 탈락 11일 '판가름'
상태바
민주당, 오늘부터 예비경선 시작…8명중 2명 탈락 11일 '판가름'
이재명-이낙연 선두경쟁…최문순-김두관-양승조 본선티켓 1장 놓고 경쟁 치열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7.09 09:2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예비후보들이 8일 오후 서울 중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TV조선, 채널A 공동 주관으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 4차 토론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정세균, 이재명, 양승조, 박용진, 이낙연, 추미애, 김두관, 최문순 후보.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예비후보들이 8일 오후 서울 중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TV조선, 채널A 공동 주관으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 4차 토론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정세균, 이재명, 양승조, 박용진, 이낙연, 추미애, 김두관, 최문순 후보.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예비경선이  9일부터 시작되면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의 선두경쟁과 최문순 강원도지사, 양승조 충남도지사, 김두관 의원의 생존경쟁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민주당은 이날부터 11일 오후 3시까지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오후 5시 30분 중앙당사에서 결과를 발표한다. 예비 경선은 '민주당 대선 후보 적합도'를 묻는 방식으로 진행된되며 일반 국민과 당원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반영 비율은 50대 50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 정세균 전 국무총리,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박용진 의원, 김두관 의원, 최문순 강원도지사, 양승조 충남도지사 등 8명 중 하위권 2명은 탈락하게 된다. 민주당 경선룰에 따라 예비경선후보자 가운데 상위 6명만 본경선에 오를 수 있다.

후보들은 예비경선 기간에 공동기자회견, 집중면접, 정책언팩쇼 등 3차례의 '국민면접'과 4차례의 TV토론을 치렀다.

이 과정에서 여당 내 지지율 1위를 달리는 이재명 후보에 대한 여타 후보들의 집중 견제가 이어지며 이른바 '반명연대'가 형성되기도 했다.

각종 여론조사 결과 이재명 지사가 이낙연 전 대표를 비롯한 타 후보들을 넉넉하게 따돌리며 독주 양상을 보이고 있다.

8일 오마이뉴스 의뢰로 리얼미터가 지난 6~7일 전국 18세 이상 1,006명에게 차기 대선 주자 적합도를 조사한 결과 민주당 대선주자 가운데서는 이재명 지사가 32.4% 지지율로 1위를 나타났다.

이낙연 대표의 지지율은 19.4%로 2위였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7.6%로 3위를 차지했다. 정세균 전 총리가 6%, 박용진 의원이 5%의 순이었다. 본경선에 진출할 수 있는 6위 싸움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1.8%)가 다른 두 후보(양승조 충남도지사 1.4%, 김두관 의원 0.8%)를 약간 앞섰다. 지지하는 후보가 없거나 잘 모르겠다는 반응은 25.8%였다.

민주당 지지자라고 밝힌 응답자(344명) 가운데 50.3%는 이재명 후보를 꼽았다. 이낙연 후보가 30.5%, 추미애 후보 10.3%, 정세균 후보가 4.2%로 뒤를 이었다.

이어 박용진(2.1%), 최문순(0.8%), 양승조·김두관(각각 0.3%) 후보 순이었다.

여론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예비경선 문턱을 넘지 못할 예비후보 2인이 누가 될지도 관심사다. 김 의원과 최 지사, 양 지사가 본선행 티켓 1장을 놓고 경쟁을 벌이고 있지만 지지율 격차가 크지 않아 예측하기가 어렵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명기 2021-07-09 20:56:00
나라를위해 노란싹은애초에잘라야.독초가되지않도록 추씨는애당초인물이아닐꺼고

박용호 2021-07-09 10:43:42
최문순, 정세균,박용진 2차탈락

박용호 2021-07-09 10:42:24
양승조 , 김두관 1차 탈락가능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