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경기도, 생계 어려운 저신용자를 위한 '극저신용대출'
상태바
경기도, 생계 어려운 저신용자를 위한 '극저신용대출'
  • 도형래 기자
  • 승인 2021.07.19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뉴스프리존] 도형래 기자= 경기도가 생계가 어려운 저신용자에게 긴급 생계자금을 지원하는 ‘극저신용대출’ 신청 접수를 오는 26일부터 시작한다.

‘경기 극저신용대출’은 저신용 경기도민에게 심사를 거쳐 5년 만기 연 1% 저금리로 최대 300만원까지 대출을 지원하는 제도다. 지원 대상은 신청일 기준 경기도에 거주하고, NICE평가정보 신용점수는 724점 이하 또는 KCB신용점수는 655점 이하인 만 19세 이상의 도민이다. 기존 기준으로 따지면 신용등급 7등급 이하에 해당한다.

경기도는 지난 3월 상반기 대출 때 모두 1만3,102명을 대상으로 209억8,200만원의 대출금을 지원했다.

경기도는 신용점수 등을 기준으로 심사 후 대출하는 심사대출 뿐 아니라 ▲불법사금융 피해자 대출 ▲신용위기 청년대출 ▲생계형 위기자 대출 등을 함께 운영한다. 대출액과 이자는 심사대출과 같다.

이번에 경기도는 우선 최근 정부·공적지원 등을 사칭한 불법사금융 피해자 지원을 위한 ‘불법사금융 피해자 대출’을 신설했다. 불법사금융 피해를 입은 도민은 경기도 불법사금융피해 신고센터에 피해사실을 신고하면 피해상담 후 300만원 한도 내에서 대출을 받을 수 있다.

또 지난 상반기부터 실시한 ‘신용위기 청년대출’은 39세 미만의 청년층에 대출뿐만 아니라 금융교육 등을 병행해 자립도 지원하는 내용이다. 이번 접수부터 기존 신용회복위원회 채무조정 대상자에 이어 한국장학재단 학자금 6개월 이상 연체자도 대출을 신청할 수 있다. 

경기도는 단순 벌금형을 선고받은 후 생계 곤란 등을 이유로 벌금을 내지 못하는 저소득층 도민들을 위한 ‘생계형 위기자 대출’도 이어간다. 

접수는 오는 26일부터다. 경기복지재단(ggwf.gg.go.kr)과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온라인(gcfwc.ggwf.or.kr) 사전 예약을 통해 재무 상담 후 접수할 수 있다. 경기도가 당초 준비한 예산을 모두 소진하면 접수가 마감된다. 대출신청 방법과 서류 등 자세한 문의사항은 ‘경기 극저신용대출’ 전용 콜센터(1661-3144, 1588-4413)나 경기복지재단 누리집(ggwf.gg.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정희 경기도 복지국장은 “코로나 19로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금융취약계층의 사회안전망 강화 및 금융 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 극저신용대출을 신청할 수 있는 경기도 내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자료=경기도)
경기 극저신용대출을 신청할 수 있는 경기도 내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자료=경기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