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제17회 동의보감賞에 부산대 신병철 교수 선정
상태바
제17회 동의보감賞에 부산대 신병철 교수 선정
산청한방약초축제위 "한방약초 학술가치 높일 것"
  • 고승은 기자
  • 승인 2021.08.05 0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7회 동의보감상 학술부문 수상자로 신병철 부산대학교 한의학전문대학원과 한방병원 교수 선정       산청군
제17회 동의보감상 학술부문 수상자 신병철 부산대학교 교수 ⓒ산청군

[산청=뉴스프리존]허정태기자=산청한방약초축제위원회(위원장 임종식)는 제17회 동의보감상에 부산대 한의학전문대학원 신병철 교수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신병철 교수(52)는 추나요법의 보험급여화와 건강보험 진입에 결정적인 기여를 한 인물이다.

신 교수는 추나의학의 학문적 발전과 표준화에 기여한 점, 부산대학교 한방병원장으로 재직 중 의료봉사를 통해 공공보건의료 서비스 향상에 기여한 공로 등을 인정받았다.

특히 공용 탕약표준제조시설 유치로 한약조제 표준화에 기여한 점도 전통 한의약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얻었다.

신 교수는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5년 한의약 세계화 추진사업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신 교수는 “한국 한의학의 고향 산청에서 동의보감상을 수상하게 돼 큰 영광”이라며 “먼저 수상하신 분들의 명예에 누가 되지 않도록, 또 후배님들의 모범이 되도록 한의학 발전을 위해 더욱 겸손하게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시상식은 오는 9월17일 열리는 제21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개막식 무대에서 열릴 예정이다. 수상자에게는 상금 500만원과 중요무형문화재 제108호 목조각장 박찬수 산청목아박물관 관장이 제작한 허준동상이 수여된다.

동의보감상은 한의약의 육성발전과 국민의 건강증진에 공헌하고 ‘동의보감’을 집필한 허준 선생의 의술정신을 실천한 봉사자를 선정해 포상하는 것으로 2004년 제정돼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