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22일 날씨] 12호 태풍 '오마이스' 영향 '가을 장마', 24∼25일 지속
상태바
[22일 날씨] 12호 태풍 '오마이스' 영향 '가을 장마', 24∼25일 지속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1.08.21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뉴스프리존]김소영 기자= 21일(주말) 가을 장마가 시작되면서 22일도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과 제주에 비가 더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일요일 오전중 비는 그치겠으나 중부지방(강원동해안 제외)와 제주도는 자정까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21일∼22일 이틀간 남해안에는 시간당 70mm 안팎의 물 폭탄이, 서해안에는 소형 태풍급 돌풍이 몰아쳤다. 제주도에는 최고 120mm 이상, 경남 지방에는 최고 80mm의 비가 더 내리겠고, 수도권과 강원 지방도 오전까지 비가 오락가락 이어지겠고 제주도 100∼300㎜(많은 곳 산지 400㎜ 이상),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 50∼150㎜, 그 밖의 전국 30∼100㎜로 예보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로, ▲ 서울 23도로 ▲ 부산 24도 ▲ 제주 25도로 시작하겠다.

낮 최고기온은 27∼32도로 △서울과 광주 29도 △강릉 31도 △대구는 32도까지 △경상권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1도 내외로 오르겠다.

비는 24(화)∼25(수) 전국에 더 내릴것으로 그 밖의 날에는 충청, 전남, 경남, 제주도를 중심으로 비가 내리겠다. 여기에 가을 장마에 이어 먼 남해 상에서는 12호 태풍 '오마이스'까지 북상하고 있는 가운데 12호 태풍 '오마이스'는 일요일 밤사이 일본 오키나와 서쪽 해상까지 북상한 뒤 열대저압부로 약화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비로 인한 너울성 파도로 높게 일겠으며 동해 앞바다에서 0.5∼2.5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2.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는 동해 1.0∼4.0m, 서해 0.5∼3.0m, 남해 1.0∼4.0m로 예상된다.

한편, 8월 넷째주인 23일부터 27일은 전국이 흐리거나 곳곳에 비 소식이 자주 보이겠으며 태풍이 남긴 강한 비구름이 남해안 부근까지 북상하면서 남해안과 제주도에 많은 비를 뿌리겠고 다음 주 후반까지 전국에 가을 장마가 길게 이어질 전망이다. 다음 주 아침 기온은 19∼25도로 전날(20∼23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고 낮 기온은 26∼31도로 전날(27∼32도)과 비슷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