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외부 활동 줄어든 아이들 위한 '달리며 배우는 런 런 서대문'
상태바
외부 활동 줄어든 아이들 위한 '달리며 배우는 런 런 서대문'
  • 김태훈 기자
  • 승인 2021.08.26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들이 ‘달리며 배우는 런(Run) 런(Learn) 서대문’ 활동 중이다(사진=서대문구).
아동들이 ‘달리며 배우는 런(Run) 런(Learn) 서대문’ 활동 중이다(사진=서대문구).

[서울=뉴스프리존] 김태훈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신체 활동이 줄어든 아동들을 위해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서대문독립공원에서 ‘달리며 배우는 런(Run) 런(Learn) 서대문’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지도에 표시된 지점들을 순서대로 통과해 나가는 비대면 오리엔티어링(orienteering) 프로그램으로, 신속 정확히 원하는 곳에 찾아가기 위해 아동들이 공원 곳곳을 게임하듯 신나게 누빈다.

정해진 곳에서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스캔하면 기록이 저장되며 이를 다른 참여자들의 기록과 비교해 볼 수 있어 흥미를 더한다. 관내 거주하는 5∼16세의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해 신청하면 매월 300명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집으로 우편 배송돼 오는 지도와 설명서를 참고해 코스, 지도 보는 법, 주의 사항을 숙지하고 희망하는 시간에 체험하면 된다. 난이도에 따라 화이트(WHITE), 옐로(YELLOW), 오렌지(ORANGE) 코스 중에서 선택할 수 있으며 체험 거리는 최소 0.5km에서 최대 2.5km, 소요 시간은 약 60분이다.

한 가구 기준 월 1회 신청이 가능해 매월 난이도를 높여 도전해 볼 수 있다. 초등학교 저학년 이하 어린이는 보호자와 함께 참여해야 한다.

서대문구는 예비사회적기업인 ㈜그린아워(대표 이정훈)와 협약을 맺고 아동들의 놀 권리 증진을 위해 올해 5∼7월 관내 안산(鞍山) 연희숲속쉼터에 이어 이번에 새 코스에서 프로그램을 연다.

문석진 구청장은 “오랜 기간 지속되는 코로나 상황으로 몸과 마음이 지친 우리 아이들이 런런 서대문을 통해 잠시나마 마음껏 달리고 땀을 흘리며 즐거운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