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세계적 희귀종 ‘댕구알버섯’ 남원에서 발견
상태바
세계적 희귀종 ‘댕구알버섯’ 남원에서 발견
지름 20cm ~ 30cm의 구형, 축구공 모양과 비슷
  • 강승호 기자
  • 승인 2021.08.31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운봉읍 화신마을 허인성씨 사과밭 농장에서 발견된 ‘댕구알버섯’(사진=남원시청)
남원시 운봉읍 화신마을 허인성씨 사과밭 농장에서 발견된 ‘댕구알버섯’(사진=남원시청)

 

[전북=뉴스프리존] 강승호 기자 = 남원시의 한 농장에서 세계적 희귀종인 ‘댕구알버섯’ 7개가 동시에 발견돼 화제다.

세계적 희귀종으로 알려진 댕구알버섯(Calvatia nipponica)이 남원시 운봉읍 화신마을 허인성(44세)씨 사과밭 농장에서 발견됐다.

이번에 발견된 7개의 댕구알버섯은 지름이 20cm ~ 30cm의 구형으로 축구공 모양과 비슷하며 표면은 백색을 띄고 있다.

댕구알버섯은 둥그런 겉모양 때문에 눈깔사탕이란 뜻의 '댕구알'이란 이름으로 불리며 남성의 성 기능 개선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유기질이 많은 대나무 숲 속이나 들판, 잡목림 등에서 여름에서 가을에 거쳐 자생하는 것으로 알려진 댕구알 버섯은 국내 뿐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매우 희귀하며, 기후나 환경조건이 급격히 바뀔 때 꽃을 피우고 하룻밤 사이에 급격하게 커지는 특징이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 1989년 계룡산에서 처음 발견된 기록이 있으며, 2014년 남원과 담양 등지에서 발견된 것이 언론을 통해 알려졌지만 해마다 꾸준히 발견된 경우는 흔치 않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