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오비맥주, 몽골 '카스 희망의 숲' 사업 실시
상태바
오비맥주, 몽골 '카스 희망의 숲' 사업 실시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1.09.09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이동근 기자=오비맥주는 몽골에서 '카스 희망의 숲' 조림사업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사업은 동북아시아 지역에 심각한 영향을 끼치는 미세먼지와 황사의 발원지인 몽골에 나무를 심는 대규모 환경개선 프로젝트다. 국제 환경단체 푸른아시아와 2010년부터 12년째 지속하고 있다.

몽골 학생 봉사단이 몽골 북동부 에르덴솜 지역에서 봉사활동과 환경교육을 받기 전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오비맥주
몽골 학생 봉사단이 몽골 북동부 에르덴솜 지역에서 봉사활동과 환경교육을 받기 전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오비맥주

올해는 몽골 북동부 에르덴솜에 위치한 '카스 희망의 숲' 지역 일대에서 인근 주민들과 몽골 학생 봉사단이 9월, 10월에 나무를 심고 물을 주는 활동을 벌인다. 이 사업을 통해 지난 12년간 오비맥주가 몽골에 심은 나무는 약 4만 5000 그루에 달한다.

오비맥주는 몽골의 환경난민들에게 비타민 나무 유실수를 지원하고, 열매 재배를 통한 수익을 창출하는 지속가능한 모델을 구축, 사막화로 생계유지가 힘든 환경난민들의 경제적 자립도 돕고 있다.

카스 희망의 숲은 지난 6월 산림청이 '세계 사막화방지의 날'을 기념해 개최한 화상 토론회에서 사막화 방지를 위한 대표 활동으로 소개되고, 지난 4월에는 산림청이 주관하는 제 15차 세계산림총회에서 '사회공헌(CSR) 우수사례'로 소개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