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경남도내 광역도로망 구축 내년도 사업비 1조4천억 돌파
상태바
경남도내 광역도로망 구축 내년도 사업비 1조4천억 돌파
함양-울산 고속도로 1조1천억 원 최다 반영
주요 도로사업 조속 추진 광역교통망 구축 탄력
  • 박유제 기자
  • 승인 2021.09.13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내 광역도로망 위치도 경남도
경남도내 광역도로망 추진사업 위치도 ⓒ경남도

[창원=뉴스프리존]박유제 기자=경남도내 광역도로망 구축을 위한 국비 등 확보액이 1조4700억 원을 돌파했다.

경남의 동서를 연결해 경남 서북부 낙후지역의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건설 중인 ‘함양-울산 간 고속도로’ 건설공사의 내년도 사업비가 올해 4400억보다 6600억 증가한 1조1000억 원이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반영됐다.

함양-울산 간 고속도로는 전체 사업비 6조3048억 원에 총 연장 145km, 왕복 4차선 고속도로다. 지금까지 3조7000억 원이 투입된 상태다.

함양~합천, 합천~창녕, 창녕~밀양, 밀양-울산 4개 공구로 지난 2014년 착공해 밀양~울산 구간인 45.2km는 지난해 12월 개통됐, 나머지 3개 공구는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국도 15개 사업 및 국가지원지방도 13개 사업 건설을 위해 3500억 원의 내년도 국비가 반영되는 등 광역도로망 구축이 탄력을 받게 됐다. 

허동식 경남도 도시교통국장은 “이번 국비 확보의 성과로 안주할 수 없으며, 국가간선도로망을 보완하기 위해 도내 주요 도로 사업을 정상적으로 추진해 지역 간 불균형을 해소하는 도로망 구축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