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정현복 광양시장, “내년 지방선거 불출마”
상태바
정현복 광양시장, “내년 지방선거 불출마”
정현복 시장 “어떠한 정치적 욕심도, 시장직책에 대해서도 연연하지 않아”
  • 김영만 기자
  • 승인 2021.09.14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현복 광양시장(사진출처=광양시청 홈페이지)
정현복 광양시장(사진출처=광양시청 홈페이지)

 

[전남=뉴스프리존] 김영만 기자 = 부동산 투기를 비롯해 직원채용 비리 등으로 경찰수사를 받고 있는 정현복 광양시장이 내년 지방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14일일 열린 제303회 광양시의회 제2차 본회의에서 내년 지방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광양시정을 살피고 광양발전에 매진해야 할 시장으로서 시정에 부정적 영향을 주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며 “혈액암 치료에 전념하면서 오로지 광양발전을 위한 진정성과 충심으로 임하겠다”고 밝혔다.

정 시장은 본인과 관련 공무원들이 수사를 받고 있는 현재 상황에 대해 “경위야 어떻든 저의 불찰과 부덕의 소치로 여기고 죄송스러운 마음”이라고 전하며 “지난 3월 혈액암 진단을 받고 투병 중인 저의 건강문제로 인해 시정에 충실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과 우려에 대해서도 문제의식을 공유하고 있으며 송구스러울 따름”이라며 입을 열었다.

또 “6차에 걸친 사선을 넘나드는 항암치료 과정을 겪었고 7차 항암치료를 앞두고 있어 고심 끝에 내년 지방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결심을 했다”는 심경을 밝혔다.

더불어 “갑작스런 시장자리의 공백으로 초래될 행정공백과 시정의 흔들림과 무책임을 염려하고 있을 뿐 제가 어떠한 정치적 욕심도 현재의 시장직책에 대해서도 연연하지 않고 있다”며 제기된 각종 의혹에 대해서는 “향후 사법기관에 성실하게 소명하고, 혈액암 치료에 전념하면서 오로지 광양발전을 위한 진정성과 충심으로 임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