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곡성군, 클라이밍 체험 참여대상 확대
상태바
곡성군, 클라이밍 체험 참여대상 확대
전국 최초로 실내 트라이클라이밍센터 설립, 7세부터 13세까지 체험 가능
  • 김영만 기자
  • 승인 2021.09.1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군이 전국 최초로 설립한 꿈놀자트리클라이밍센터
곡성군이 전국 최초로 설립한 꿈놀자트리클라이밍센터

[전남=뉴스프리존] 김영만 기자 = 전국 최초로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꿈놀자트리클라이밍센터를 설립한 곡성군이 트리클라이밍체험 참여 대상을 확대 운영한다.

지금까지 곡성군에서 진행했던 야외 트라이클리밍은 안전상의 이유로 10세 이상만 가능했다.

하지만 오는 18일부터는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꿈놀자트리클라이밍센터(이하 센터)를 운영, 7세부터 13세까지 연령별 콘텐츠를 달리해 참여 대상을 확대 운영한다.

7~9세 아동의 경우 ‘동화 속으로’라는 주제로 나무와 관련된 그림책을 읽고 동화 속 주인공이 되어 나무에 올라보는 체험을 할 수 있다. 10~13세 아동은 ‘나무 이야기’라는 주제로 나무에 대해 이해하고 자연을 생각해보는 트리클라이밍 체험이 가능하다.

실내 트리클라이밍은 9월 18일부터 12월까지 총 6회에 걸쳐 운영할 예정이다. 참가비는 무료다. 올해까지는 시범 운영 기간이기 때문이다.

프로그램 세부일정 및 신청은 카카오플러스 ‘곡성꿈놀자’ 채널 소식받기를 통해 안내 받을 수 있다.

센터는 성인들도 이용 가능하다. 미래교육재단은 올해 숲 교육 강사 양성을 위해 밧줄놀이 지도자, 트리클라이밍 활동가 과정 등을 추진했다. 이를 통해 배출된 지역 숲 교육 활동가들이 센터에서 기술을 연마하고 상호 네트워킹 하는 거점공간으로도 활용한다.

미래교육재단 관계자는 “센터가 숲 교육을 지속적으로 운영하는 창의교육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센터는 지난 8월 차세대 창의융합교육관으로 새롭게 문을 연 곡성꿈키움마루 내에 위치하고 있다. 섬진강기차마을, 기차당뚝방마켓 등 곡성군의 주요 관광지와 인접해있어 관광객들이 체험을 즐기기에 좋다. 또한 꿈키움마루에서는 미래산업(AR, VR 등) 관련 프로그램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