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함양 산양삼 임산물 지리적표시 제58호 등록
상태바
함양 산양삼 임산물 지리적표시 제58호 등록
17일 산삼항노화엑스포 기간에 맞춰 최종 승인
  • 허정태 기자
  • 승인 2021.09.17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양산양삼 지리적표시등록    함양군
함양산양삼 지리적표시등록   ⓒ함양군

[함양=뉴스프리존]허정태 기자=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최에 맞춰 함양 명품 산양삼이 17일자로 농림축산식품부 임산물 지리적 표시상품 제58호로 최종 등록됐다.

함양산양삼 협회 영농조합법인은 2019년 최초 함양산양삼 지리적 표시등록을 신청하여 2년에 걸쳐 철저한 서류 심사와 현장 검증 등을 통해 이날 최종 임산물 지리적표시제에 등록됨으로서 함양산양삼의 브랜드 인지도 상승에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

지리적표시제는 농산물 및 임산물 그 가공품의 명성이나 품질 등이 특정지역의 지리적 특성에 기인하는 경우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쳐 특정 지역의 특산물임을 표시하는 제도로, 지식재산권 확보와 함께 별도의 ‘등록마크’를 포장재에 표시할 수 있어 소비자들로 하여금 ‘원산지 증명’과 고품질 인증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함양 산양삼은 전국최초로 산림청의 산양삼 생산이력제를 2006년부터 도입하여 500여농가 730ha로 전국최대 산양삼 생산지이면서, 산양삼 최대 재배적지로 알려져 있다.

함양 산양삼 등록 단체인 ‘함양 산양삼협회 영농조합법인’(대표 김병익) 이 지리적 표시권을 갖게 되며, 지리적 표시 대상 지역의 범위는 함양군 전역의 해발고도 500m 이상으로 인증된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이번 함양산양삼 지리적표시제 등록으로 지식재산권을 확보하고 산양삼 품질에 대한 정부인증을 받게 되었다”며 “엑스포 기간에 맞춰 최종 지리적표시 등록 인정이 되어 산양삼 가치를 높이고 남은 엑스포 기간에 더욱 함양 산양삼을 알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