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태안 앞바다서 69톤 예인선 좌초...인명피해 없어
상태바
태안 앞바다서 69톤 예인선 좌초...인명피해 없어
- 태안해경, 선적 경유 2천 리터 이적 조치 등 2차 피해 방지 구난대응 중 -
  • 박상록 기자
  • 승인 2021.09.2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해경이 방파제에 최초된 예인선의 고박, 파공봉쇄, 유류이적 등 구난조치 작업을 벌이고있다./ⓒ태안해양경찰서
태안해경이 방파제에 최초된 예인선의 고박, 파공봉쇄, 유류이적 등 구난조치 작업을 벌이고있다./ⓒ태안해양경찰서

[태안=뉴스프리존]박상록 기자= 21일 오전 1시 13분쯤 충남 태안군 근흥면 부억도 방파제 인근 해상에서 69t급 예인선 A호가 좌초됐다.

태안해경에 따르면 이날 사고는 해상크레인 작업 부선(4971t)에 계류돼 있던 A호 호줄이 끊어지면서 파도에 떠밀려 해안가 테트라포드에 좌초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A호 선저가 파손되고 기관실이 침수돼 해경이 파공부위 봉쇄 및 적재 경유 이적 조치 등 2차 피해 방지 구난대응 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해상기상 악화로 구난대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태안해경은 사고현장 주변 오염원 확인과 함께 유류 이적 조치가 완료되는 대로 들물에 맞춰 좌초된 A호 이초 및 예인조치 후 선장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