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연천 관광명소 재인폭포, 가을 꽃향기 만발에 푸드트럭 인기 몰이 중
상태바
연천 관광명소 재인폭포, 가을 꽃향기 만발에 푸드트럭 인기 몰이 중
  • 조영미 기자
  • 승인 2021.09.23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군(군수 김광철)은 연천의 관광명소 재인폭포 탐방로를 따라 국화를 비롯해 백일홍, 천일홍 등 가을 꽃향기가 만발한 가운데 지역주민이 운영하는 푸드트럭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제공=연천군청
연천군(군수 김광철)은 연천의 관광명소 재인폭포 탐방로를 따라 국화를 비롯해 백일홍, 천일홍 등 가을 꽃향기가 만발한 가운데 지역주민이 운영하는 푸드트럭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제공=연천군청

[연천=뉴스프리존] 조영미 기자= 연천군(군수 김광철)은 연천의 관광명소 재인폭포 탐방로를 따라 국화를 비롯해 백일홍, 천일홍 등 가을 꽃향기가 만발한 가운데 지역주민이 운영하는 푸드트럭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재인폭포 무장애 주차장과 신나무 숲 광장이 새롭게 다음달 말 준공을 앞둔 가운데 신나무 숲 입구에 푸드트럭이 들어설 예정으로 이번 추석 연휴 전에 예비 운영을 겸해 현재 임시 운영 중이다. 

푸드트럭은 현재 4대가 운영 중으로 관광객이 많이 찾는 커피, 슬러시 등 음료와 떡볶이, 핫도그 등 간단한 휴게음식이 준비돼 지역주민이 직접 메뉴를 선정해 운영에 나섰다. 특히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시원한 율무 식혜와 닭다리 구이 등이 인기가 높았다는 평가다. 

재인폭포는 한탄강 세계지질공원의 제일의 관광명소로서 연중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으로 그동안 공원 내에 간단한 먹거리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건의가 많이 있었던 가운데 인근 지역주민이 뜻을 모아 푸드트럭 형태로 운영하게 된 것이다. 

한 방문객은 “재인폭포에 푸드트럭이 생겨서 관광객 입장에서는 너무 편리하며 지역주민이 직접 운영하는 것이라 그런지 더욱 친절하고 믿고 먹을 수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사계절 언제든지 관광객이 찾을 수 있는 쾌적한 관광명소로서 거듭날 수 있도록 관광편의 시설 확충을 통해 관광활성화는 물론 지속가능한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관련기사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