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경남 9호'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
상태바
'경남 9호'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
올해 3번째 개소, 경남 수소충전소 구축 전 시·군 확대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내 cng충전소와 복합 충전소로 운영
  • 박유제 기자
  • 승인 2021.09.24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산=뉴스프리존]박유제 기자=경남의 9번째 수소충전소가 양산에서 문을 열었다.

경남도와 양산시는 24일 경남의 9번째 수소충전소인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박종원 경남도 경제부지사를 비롯해 김일권 양산시장, 국회의원, 지역 도의원 및 시의원, 낙동강유역환경청 등 유관기관 및 관련업체에서 참석했다.

박종원 경남도 경제부지사 등이 24일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남도
박종원 경남도 경제부지사 등이 24일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남도

양산 물금수소충전소는 물금버스차고지 내에 위치한 양산시 최초의 수소충전소로, 진주와 김해에 이어 올해 3번째로 개소하는 수소충전소다.

연면적 300㎡(저장동 277.4, 충전동 22.5) 규모로 국비 15억 원 등 총 36억 원을 투입해 지난 6월 착공했다.

하루 16시간 기준 최대 350kg을 충전할 수 있는 용량을 갖추고 있어, 수소승용차(5kg) 70대, 수소버스(29kg) 12대를 완충할 수 있다.

수소판매가격은 kg당 8000원으로 계획하고 있으며, 양산시에서 경동도시가스에 위탁하여 cng충전소와 복합충전소로 운영될 예정이다.

박종원 경제부지사는 “양산시 최초의 수소충전소 개소로 김해시와 더불어 동부경남의 수소충전 기반 확장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부울경 수소모빌리티 보급에 더욱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남도는 2021년 9월 현재 전국에서 3번째로 많은 수소충전소 9개소를 운영 중이고 연말까지 4개소를 추가 개소할 예정이다. 수소차는 1423대(승용차 1395, 버스 28)를 보급해 운행 중이고, 수소충전소 구축 확대로 수소차 보급 또한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