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여수시 웅천 장도공원, 예술의 숲으로 거듭나
상태바
여수시 웅천 장도공원, 예술의 숲으로 거듭나
‘예술로 치유되는 섬’ 콘셉트로 국·도비 24억 원 포함 총 50억 원 투입
  • 강승호 기자
  • 승인 2021.09.24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가을 여수시 웅천 장도 모습
지난해 가을 여수시 웅천 장도 모습

[전남=뉴스프리존] 강승호 기자 = 여수시 웅천 장도공원이 다도해정원, 난대숲 복원, 샘터정원 등을 조성해 예술의 숲으로 거듭날 것으로 보인다.

여수시는 웅천 장도공원 예술의 숲 조성을 위해 지난 6월 본격적인 사업 착수에 들어갔다.

웅천 장도 예술의 숲은 ‘예술로 치유되는 섬’을 컨셉으로 2021년부터 2023년까지 국도비 24억 원 포함 총 50억 원을 들여 9만2865㎡에 다도해정원, 난대숲 복원, 샘터정원 숲 등을 조성한다.

지난해 11월 실시설계용역에 착수해 올해 9월까지 3억 원을 들여 247m의 오션뷰 산책로 조성을 마치고, 10월까지 5억 원을 투입 난대림 조성이 이뤄진다. 올해 안으로 섬숲 생태복원사업도 추진한다.

시는 내년도 사업비로 20억 원을 신청했으며 연차별 사업계획에 맞춰 차질 없이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장도의 지리적인 특색을 잘 살려 아름다운 예술의 숲을 조성하면 남해안권 문화예술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GS칼텍스 지역사회 공헌사업으로 2019년 5월 문을 연 예술의 섬 장도는 석축교, 아뜰리에, 전시관, 다도해정원 등이 조성돼있으며 현재까지 69만여 명의 시민과 관광객들이 즐겨 찾는 명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