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우려가 현실로"...경남 신규 확진자 급증세
상태바
"우려가 현실로"...경남 신규 확진자 급증세
추석 여파, 휴일 검사에도 26일 신규 확진자 96명 발생
김해 외국인 음식점 관련 19명 무더기 발생...이번 주 고비
  • 박유제 기자
  • 승인 2021.09.26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뉴스프리존]박유제 기자=추석 연휴가 끝난 뒤 확진자가 급증할 것이라는 우려가 현실이 됐다. 26일 오후 5시 기준으로 경남에서는 25일 오후 5시 대비 95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특히 비교적 검사 건수가 적은 휴일임에도 26일 0시부터 오후 5시까지 확진자만 95명이 발생하면서 추석 연휴 이동량 증가에 따른 신규 확진자가 급증하는 모양새다.

양산을 비롯해 창원 밀양 진주 김해 사천 통영 창녕 함안 하동 합천 등 신규 확진자 발생 지역도 광범위하게 나타났다.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지난 22일 26명이던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3일 36명, 24일 46명으로 증가하다가 토요일인 25일 77명, 26일 95명으로 100명에 육박했다.

토요일인 25일과 일요일인 26일은 검사 건수가 평일에 비해 적었음에도 하루 20명 이상의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잠복기를 감안하면 이번 주 평일이 코로나19 확산세의 중대 고비가 될 전망이다.

한편 26일 확진된 김해 확진자 16명과 창원 확진자 3명이 김해 소재 외국인 음식점 관련 확진자로 밝혀지면서 이 음식점 관련 누적 확진자가 54명으로 늘었다.

이로써 경남의 누적 확진자는 총 1만1188명으로 증가했으며, 입원 중인 확진자는 473명이 됐다. 

진주시가 전 시민 대상으로 코로나19 선제적 무료 진단검사를 실시하여 무증상 확진자를 찾아내는 등 감염 확산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진주시
이번 주 평일이 코로나19 확산세의 중대 고비가 될 전망이다. ⓒ뉴스프리존D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