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여야 원내대표 합의해 곽상도 제명하자" 공개 제안
상태바
송영길 "여야 원내대표 합의해 곽상도 제명하자" 공개 제안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9.29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억 퇴직금 미리 안 김기현, 이재명 공격 후안무치…사과하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9일 곽상도 의원 아들이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로부터 50억원의 퇴직금을 받은 논란에 대해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김기현) 원내대표에게 지시해서 우리 양당 원내대표 합의로 제명을 처리할 수 있도록 구체적 조치를 취해달라"고 제안했다.

송영길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준석 대표가 말한대로 이미 곽 의원은 의원직을 수행할 수 있는 최소한의 도덕적 명분이 무너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곽 의원이 그동안 조국 전 장관 딸 문제나 문재인 대통령 아들 문제를 비롯해 거의 흥신소 직원처럼 조그만한 것도 깨알같이 비판하고 공격해왔는데, 어떻게 아들 해명서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려놓고 옹호하고 있는지 아연실색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송 대표는 "적반하장이라는 한자성어는 도둑이 도리어 몽둥이를 든다는 것을 뜻하는 말이다. 최근에 고발사주 사건과 대장동 관련 사건에서 국민의힘과 일부 관련자들이 보여주는 모습이 아닌가 싶다"며 "특히 곽 의원의 아들 50억원 퇴직금 사실을 미리 알고 있었음에도 김기현 원내대표 등이 '화천대유는 누구 것입니까'라는 백드롭을 걸어놓고 우리당 이재명 후보를 공격한 것은 참 후안무치한 일 아닌가"라면서 공개사과를 촉구했다.

그는 "국민들이 어떻게 정치인들을 믿고 신뢰할 수 있겠는가"라며 "적어도 제1야당 원내대표라면 최소한 그 말에 근거를 갖고 책임있게 발언을 해야 할 것"이라고 충고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은 정치적 소재로 우리당 후보를 공격하기 전에 내부 자체 조사를 통해서 확실한 징계 문제를 처리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