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남원시, 국가예산 신규 사업 발굴 보고회 열어
상태바
남원시, 국가예산 신규 사업 발굴 보고회 열어
사업의 타당성, 효과성, 지역 발전 기여도 등 논의
  • 강승호 기자
  • 승인 2021.09.29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29일, 2023년도 국가예산 신규 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
남원시가 29일, 2023년도 국가예산 신규 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

[전북=뉴스프리존] 강승호 기자 = 남원시가 29일 코로나 19 위기상황을 넘어 시의 성장과 발전을 견인할 2023년도 국가예산 신규 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

남원시는 총 사업비 3179억 원 규모의 48개 사업을 발굴했으며, 이 날 보고회에서 사업의 타당성, 효과성, 지역 발전 기여도 등 논의가 이뤄졌다.

주요사업으로는 △ 스마트 관광도시 조성(총사업비 70억 원), △ 원도심 관광활성화 사업(80억 원), △ 화장품기업 공동물류센터 구축(100억 원), △ 국립 치유농업체험원 조성(400억 원), △ 금동 노후주거지 도시재생 뉴딜사업(83억 원), △ 대곡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360억 원), △ 방동지구 배수개선사업(158억 원), △ 주천 자연재해위험지구 정비사업(200억 원), △ 운봉지구 하수관로 정비사업(80억 원), △ 노후 상수도관 정비사업(133억 원) 등이다.

시는 연말까지 국가예산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전문가 자문 및 워크숍 등을 추진,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수의 신규 사업을 발굴함과 동시에 발굴사업의 타당성 보강을 통해 2023년도 국가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이환주 시장은 “코로나 위기 이후 남원시의 힘찬 도약을 위해 국가예산 사업의 선제적 발굴에 힘써야 하는 중요한 시기”라며 “각 부서장은 발굴 사업에 대한 타당성 등 논리를 보강하는 동시에 시민이 체감할 수 있고 시의 발전을 이끌 수 있는 사업 발굴에 힘써 달라”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