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농민기본소득 11월 중 지급키로 결정
상태바
포천시, 농민기본소득 11월 중 지급키로 결정
  • 조영미 기자
  • 승인 2021.10.12 2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농민에게 매월 5만원을 주는 '농민기본소득'을 오는 11월 중 지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사진제공=포천시청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농민에게 매월 5만원을 주는 '농민기본소득'을 오는 11월 중 지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사진제공=포천시청

[포천=뉴스프리존] 조영미 기자=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농민에게 매월 5만원을 주는 '농민기본소득'을 오는 11월 중 지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농민기본소득 지원금 신청접수가 완료됨에 따라 위원회 검증과 선정 절차를 거쳐 오는 11월 15일부터 19일까지 농민기본소득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11,342명이 농민기본소득을 신청했으며, 현재는 지역별로 농민기본소득 마을위원회, 읍면동위원회, 시위원회 등을 구성해 단계별 검증,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이 절차가 끝나는 대로 올 10월부터 12월까지 3개월분(월5만원, 15만원)을 지역화폐카드로 일괄 지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농민기본소득은 농민의 기본권 보장과 소득 불평등 해소 등 농업의 공익적 가치에 대한 보상과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시행하는 제도”라며 “전국 최초로 시범 운영되는 만큼 차질 없이 지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