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홍준표•윤서열, ‘1:1 맞수 토론’서 ‘도덕성’ 놓고 대충돌
상태바
홍준표•윤서열, ‘1:1 맞수 토론’서 ‘도덕성’ 놓고 대충돌
-홍준표 후보 “ 우리 당 대선후보 사상 가장 후보 리스크가 큰 인물”
-윤석열 후보 “자기 가족에 대한 수사를 받아가면서, 그 정권 비리와 싸운 사람이 있었나"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10.16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후보와 윤석열  후보가 15일 서울 상암동 MBC스튜디오에서 개최된 본경선 첫번째 '1:1 맞수 토론'서 도덕성 검증을 놓고 충돌했다.(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후보(왼쪽)와 윤석열 후보(오른쪽)가 15일 서울 상암동 MBC스튜디오에서 개최된 본경선 첫번째 '1:1 맞수 토론'서 도덕성 검증을 놓고 충돌했다.(사진=연합뉴스)

[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 국민의힘 대선 본 경선에서 홍준표 후보와 윤석열 후보가 ‘1:1 맞수 토론’에서 ‘도덕성’ 을 놓고 강하게 충돌했다

15일 두 후보들은 서울 상암 MBC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첫 번째 토론'에서 후보자의 ‘도덕성' 검증을 놓고 격돌했다.

이날 토론회에서 홍준표 후보가 윤석열 후보 본인과 가족의 도덕성 문제를 집중적으로 거론하자, 윤석열 후보는 이에 물러서지 않고 "인신공격을 하지 말라. 경남지사도 하신분이좀 격을 갖추라"며 강하게 맞섰다.

이어 홍준표 후보는 윤 후보의 '당 해체' 발언을 언급하며 "국민의힘에 입당한지 3개월 되신 분이 적절치 않은 발언이다"며 "입당하면 대선 후보로 추대될 줄 알았는데 경선에서 문제점이 속속 드러나니 홧김에 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에 윤석열 후보는 "추대해 줄 것이라고 생각도 안 했고, 당 주인은 당원이라고 생각한다"며 "당에 오래 계셨지만, 당에 헌신했다고 말하기보다는 당원 지지 덕분에 많은 것을 누리셨다. 거기에 상당한 책임의식을 가져야 한다는 말이었다"고 답했다.

특히 이날 토론에서 홍준표 후보는 윤석열 후보 본인과 가족에 대한 의혹을 집중 공략했다.

그는 "우리 당 대선후보 사상 가장 후보 리스크가 큰 인물이 윤 후보다"라며 "본인과 부인, 장모 리스크 등 리스크를 많이 가진 사람은 제가 처음 본다. 이래서 이재명 후보를 이길 수 있겠는가"라며 공세수위를 높였다.

하지만 윤석열 후보는 "반대 진영이 제기하는 의혹을 가지고 도덕성을 말씀하시면 안 된다"고 강하게 맞섰다.

이에 홍준표 후보는 "후보자의 검증 문제다"라며 후보자의 도덕성을 강조했다.

또 홍준표 후보는 윤석열  후보의 '검찰 고발 사주‘ 의혹과  부인 김건희 씨의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의혹', 장모의 '불법 요양병원 사건', '은행잔고증명서 위조사건' 등을 언급하며 맹공을 가했다.

그러나 윤석열 후보는 홍준표 후보의 공격에 "검찰총장 시절부터 저와 가족에 대한 수사를 문재인 정권이 시켰다"고 언급하며 "자기 가족에 대한 수사를 받아가면서, 그 정권 비리와 싸운 사람이 과연 있었냐"며 홍준표 후보를 직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