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용인동부경찰서, 자치경찰제 문화 정착 용인시와 함께
상태바
용인동부경찰서, 자치경찰제 문화 정착 용인시와 함께
  • 김경훈 기자
  • 승인 2021.10.20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동부경찰서는 19일 용인시청 회의실에서  자치경찰 협력 치안 간담회를 백군기 용인시장과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황재규 용인동부경찰서장, 경찰서 협력단체장 등 20여명이 함께 했다.(사진=용인동부경찰서)
용인동부경찰서는 19일 용인시청 회의실에서 자치경찰 협력 치안 간담회를 백군기 용인시장과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황재규 용인동부경찰서장, 경찰서 협력단체장 등 20여명이 함께 했다.(사진=용인동부경찰서)

[용인=뉴스프리존] 김경훈 기자 = 용인동부경찰서는 19일 자치경찰 협력 치안 간담회를 백군기 용인시장과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황재규 용인동부경찰서장, 경찰서 협력단체장 등 20여명이 함께 했다.

이번 간담회는 자치경찰제가 새로운 제도와 문화로 정착될 수 있도록 용인시와 유기적인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범죄예방, 여성·아동보호, 교통안전 분야 등 시민의 안전을 위한 6개 항목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주요 사업으로, 방범 CCTV 및 교통 무인 단속카메라 확충, 가정·데이트폭력,아동학대 피해자 보호시설 확대,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조례 제정, 자율방범대 지원 등 민·관·경이 함께 보다 더 안전한 용인시를 만들어 가기 위해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황재규 용인동부경찰서장은 ”자치경찰제도가 성공하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 뿐만 아니라, 치안 인프라 확충을 위한 용인시와 용인시의회의 지속적인 지원이 함께 어울려졌을 때 자치경찰이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더 안전하고 행복한 용인시가 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백군기 시장은 ”자치경찰 전면 시행에 발맞춰 범죄예방, 교통안전,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한 치안 서비스 사업 예산지원 등 협력으로 민관경이 함께 안전한 용인시를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김기준 시의회 의장은 ”여성․아동 등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을 위해 용인시의회가 최선을 다하겠다“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