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동두천시, ‘GTX-C 동두천 연장 촉구 11만 서명부’ 국토교통부에 전달
상태바
동두천시, ‘GTX-C 동두천 연장 촉구 11만 서명부’ 국토교통부에 전달
  • 조영미 기자
  • 승인 2021.10.26 0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GTX-C노선 동두천 연장을 촉구하는 11만 서명부를 25일 국토교통부에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제공=동두천시청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GTX-C노선 동두천 연장을 촉구하는 11만 서명부를 25일 국토교통부에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제공=동두천시청

[동두천=뉴스프리존] 조영미 기자=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GTX-C노선 동두천 연장을 촉구하는 11만 서명부를 국토교통부에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최용덕 동두천시장과 김성원 국회의원은 국회에서 노형욱 국토교통부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11만 서명부를 전달하고, GTX-C노선의 기점을 덕정역에서 동두천역으로 연장해 줄 것을 강력히 건의했다.

최용덕 시장은 노형욱 국토교통부장관에게 “GTX-C노선 동두천 연장 사업이야말로 경기북부에 새로운 교통 허브를 탄생시키고 경기북부와 강남을 30분에 잇는 연결 통로로 자리매김할 것이며, 동두천 연장을 통해 경기도 포천?연천은 물론 양주와 파주 일부지역, 강원도 철원에 이르기까지 접경지역 주민들의 교통 인프라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 6월부터 약 두 달 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된 서명운동에는 동두천 시민뿐만 아니라 GTX-C노선의 동두천 연장을 바라는 인접 지역 주민들의 간절한 열망이 더해져 이루어낸 성과이며, GTX-C노선 동두천 연장이야말로 경기 북부지역의 정주여건 개선 및 진정한 국토 균형발전의 길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동두천시는 지난 2월 GTX-C노선 동두천 연장 타당성 용역에 착수해 25일 GTX-C노선 동두천 연장 건의문과 함께 타당성 용역 최종보고서를 제출하고 자체 타당성 용역에서 경제성(B/C) 1.73과 수익성(PI) 1.70으로 충분한 사업성을 확보한 만큼 동두천 연장에 필요한 사업비 약 530억 원을 시에서 전액 부담하는 조건으로 ‘GTX-C 동두천 연장’이 조기에 확정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관련기사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