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재명 대선 후보 예비등록 마쳐... “더 부강한 대한민국 만들겠다”
상태바
이재명 대선 후보 예비등록 마쳐... “더 부강한 대한민국 만들겠다”
"반드시 희망을 만들어 사랑하는 국민 삶의 변화를 만들어 내겠다“ 피력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10.26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가 26일 제20대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이날 예비후보 등록은 이 후보 대신 박홍근 의원과 박찬대 의원이 대신했다.(사진=이재명 후보 캠프)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가 26일 제20대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이날 예비후보 등록은 이 후보 대신 박홍근 의원과 박찬대 의원이 대신했다.(사진=이재명 후보 캠프)

[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6일 제20대 대한민국 대통령선거 예비등록을 마치고 "오늘의 가난보다 더 두려운 건 내일도 나아질 거란 희망이 없는 삶"이라며 "반드시 희망을 만들어 사랑하는 국민 삶의 변화를 만들어 내겠다"며 결연한 의지를 밝혔다.

이날 이재명 대선 후보 비서실장인 박홍근 의원과 수석대변인 박찬대 의원은 이 후보를 대신해 경기 과천시 중앙선관위원회를 찾아 제20대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익숙했던 출근길을 떠나 대통령 예비후보로서 국민께 인사드리러 가는 마음이 설레기도 하고 두렵기도 하다"며 "막중한 책임감이 어깨를 눌러오지만 제게 주어진 소명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재명 민주당 대선후보는 26일 제20대 대선 예비등록에 앞서 익숙했던 출근길을 떠나 대통령 예비후보로서 국민께 인사드리러 가는 마음이 설레기도 하고 두렵기도 하지만 제게 주어진 소명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재명 민주당 대선후보는 26일 제20대 대선 예비등록에 앞서 "익숙했던 출근길을 떠나 대통령 예비후보로서 국민께 인사드리러 가는 길이 설레기도 하고 마음이 무겁기도 하지만 제게 주어진 소명을 다하겠다"며 결연한 각오를 밝혔다.(사진=이재명 후보 선거캠프)

이어 "이력서 150여장을 남겨두고 원룸에서 홀로 생을 마감한 청년과 공과금이 든 봉투와 죄송하다는 유서를 남긴 송파 세 모녀 사건, 경제적 어려움에 생업도 생명도 포기하신 자영업자분들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오늘보다 나은 내일을 꿈꿀 수 있는 대한민국, 국민의 최소한의 삶을 지켜주는 대한민국, 더 공정하고, 더 깨끗하고, 더 부강한 대한민국, 오늘부터 이재명이 만들어 가겠다”고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