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선문대, 건학 49주년 기념식...천지개벽 선문학당 정신 되새겨
상태바
선문대, 건학 49주년 기념식...천지개벽 선문학당 정신 되새겨
장기근속 교직원과 세 자녀 이상 입학한 가정 시상
황선조 총장 ‘구성원이 행복한 대학’ 실현 의지 강조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1.10.26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문대학교 건학 49주년 기념식(사진=선문대학교).
선문대학교 건학 49주년 기념식(사진=선문대학교).
선문대학교 건학 49주년 기념식(사진=선문대학교).
선문대학교 건학 49주년 기념식(사진=선문대학교).

[아산=뉴스프리존]김형태 기자=선문대학교는 26일 본관 6층 국제회의실서 선학학원 송용천 이사장, 황선조 총장을 비롯해 교직원, 학부모 및 학생 등이 참석한 가운데 건학 49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선문대에 따르면 이날 기념식에서 세 자녀 이상을 입학시킨 입학공로학부모 17가정에 대한 시상과 37명 장기근속 교직원 시상이 진행됐다.

황선조 총장은 기념사에서 “우리 대학은 지난 49년간 ‘천지개벽 선문학당’ 설립 정신을 가슴에 새기며 눈부신 성장을 거듭해왔다”라며 “교육, 연구, 봉사 그리고 산학협력이 활성화된 고등교육 기관으로 우뚝 섰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학 교육의 혁신을 더욱 가속화하면서 미래형 교육 혁신을 선도해 나갈 것이다”면서 “위대한 선문의 100년을 향한 역동적인 미래 공동체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용천 이사장은 격려사에서 “오늘의 선문대가 있기까지 아낌없는 정성과 노력을 기울여 온 황선조 총장을 비롯한 역대 총장, 교직원 여러분 그리고 전체 동문과 학생, 학부모님께 진심으로 감사한다”라며 “선문대는 개인보다는 ‘보다 더 나은 미래’를 만드는 국가와 세계를 위하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세워졌다. 애천(愛天)·애인(愛人)·애국(愛國) 건학이념을 중심으로 내외 양면에서 올바르게 성장하는 교육을 지속해야 한다”라고 되새겼다. 

또한 “선학학원 법인은 선문대가 21세기 글로벌 선진대학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까지 않을 것이다”라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