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윤석열, 호남 욕되게 하는 망언, 그만하라” 직격
상태바
유승민 “윤석열, 호남 욕되게 하는 망언, 그만하라” 직격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11.03 11: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준비 안된 무능한 후보, 주술에 의존하는 후보, 청약통장, 개사과 등 1일 1망언” 후보자 자격없어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사진=유승민 후보 선거캠프)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사진=유승민 후보 선거캠프)

[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유승민 후보는 '홍어준표 씹다' 썸네일 논란과 관련, 윤석열 후보를 향해 “윤석열, 호남을 욕되게 하는 망언을 즉각 중단하라"면서 “준비 안 된 무능한 후보, 주술에 의존하는 후보, 청약통장, 개사과 등 1일 1망언을 말하는 후보자 자격이 없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3일 유승민 후보는 3일 ‘홍어준표 씹다’ 논란과 관련해 윤석열 후보 선거캠프를 향해 “본인의 망언과 캠프의 계속되는 호남 비하 행위, 이쯤 되면 단순한 실수가 아니라 의도적인 지역혐오 아닙니까“라면서 ”선을 넘어도 너무 넘고 있다. 지역감정을 부추기는 낡은 구태정치는 어디서 배운 겁니까“라고 맹공을 가했다.

이어 “호남에 진심으로 사죄하고 호남의 마음을 얻기 위해 그동안 우리 당이 얼마나 진정성 있는 노력을 해왔는지 알기나 합니까”라면서 “그런 노력을 연이어 물거품으로 만드는 이런 행위야말로 해당행위다”라고 지적했다.

또 유승민 후보는 “5.18묘역에서 무릎을 꿇고 사과하던 김종인 전 위원장께서 저런 후보를 지지하는 것도 자기모순이다“고 지적하며 ”윤 후보는 무슨 낯으로 호남에 가려고 하는지요. 아무 것도 모르는 허수아비를 내세워 수렴청정 하려는 자들, 줄 잘 서서 한자리 하려는 파리떼들이 득실거린다”고 꼬집었다.

특히 그는 “준비 안 돼 있고, 무능하고, 주술에 의존하는 후보, 120시간•부정식품•민란•손발노동•비정규직•인문학•청약통장•개사과•식용개 발언 논란 등 1일 1망언을 쏟아내고 있다”며 “이런 후보가 어떻게 본선에서 이재명을 이기고 대한민국을 이끌어 가겠습니까"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본선에서 이재명을 잡을 사람은 정책, 토론, 도덕성, 품격에서 압도할 유승민 뿐이다”라며 당원들에게 지지를 당부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웬일로 2021-11-03 14:31:45
국짐당은 지들끼리 싸우니 바른소리를 하네 ㅋ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