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향토음식 개선 시범사업 ‘꼬마기정떡’ 개발 지원
상태바
화순군, 향토음식 개선 시범사업 ‘꼬마기정떡’ 개발 지원
  • 김영만 기자
  • 승인 2021.11.10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팥 앙금 꼬마기정떡과 치즈 앙금 꼬마기정떡 개발...기정떡의 품질 고급화와 제품 다양화
화순기정떡이 새롭게 출시하는 달걀 크기의 팥 앙금 꼬마기정떡 모습
화순기정떡이 새롭게 출시하는 달걀 크기의 팥 앙금 꼬마기정떡 모습

[전남=뉴스프리존] 김영만 기자 = 화순군에 소재한 화순기정떡이 먹기 편한 ‘꼬마기정떡’을 개발, 출시한다.

화순군은 올해 소비자 맞춤형 기정떡 개선 시범사업을 통해 꼬마기정떡 개발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팥 앙금 꼬마기정떡과 치즈 앙금 꼬마기정떡으로 향토음식인 기정떡의 품질 고급화와 제품 다양화를 위해 개발한 상품이다.

기존 사각형태의 기정떡에서 벗어나 먹기 편한 타원형 모양의 한입 크기와 앙금 다양화로 상품 선택의 폭을 넓히고, 편하게 먹을 수 있어 소비층 확대를 기대한다.

상품 출시와 함께 특별한 날에만 먹는 떡이 아닌 건강하고 간편한 아침 식사대용, 다이어트 소비층을 위한 저칼로리 간식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김도경 화순기정떡 대표는 “삼대 째 가업을 지켜오며 먹거리에도 세대별 차이가 있다는 것을 많이 느낀다”며 “향토음식 개선으로 소비자가 안전하게 찾을 수 있는 기정떡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화순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다변화하는 소비자 취향에 맞춘 향토음식 개선 사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어 나가겠다”며 “쌀 소비 촉진과도 연계해 화순 기정떡 브랜드의 가치 제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