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PR협회, 제29회 한국PR대상 시상식 개최
상태바
한국PR협회, 제29회 한국PR대상 시상식 개최
  • 이기종 기자
  • 승인 2021.11.1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PR협회는 제29회 한국PR대상의 PR 성공사례 수상작을 선정했고 오는 24일 서울에서 시상식을 가질 예정이다.(자료=한국PR협회)
한국PR협회는 제29회 한국PR대상의 PR 성공사례 수상작을 선정했고 오는 24일 서울에서 시상식을 가질 예정이다.(자료=한국PR협회)

[대전=뉴스프리존] 이기종 기자= 한국PR협회(KPRA)는 제29회 한국PR대상의 PR 성공사례 수상작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한국PR협회의 '한국PR대상'은 국내 대표적인 PR 시상식이며 올해에는 수상 분야를 14개에서 21개로 확대해 다양한 기업 및 기관의 참여를 이끌어냈다.

특히 올해에는 정부, 공공기관, NGO, 기업, 군 기관, PR회사 등에서 평년 대비 약 3배 정도의 사례가 접수돼 한국PR대상에 대한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올해의 PR 성공사례 중 대상은 국가보훈처의 ‘장군의 귀환-홍범도 장군 유해 봉환 대국민 PR 캠페인’이 선정됐다.

이 캠페인은 봉오동, 청산리 전투 전승 101주년을 맞이해 진행된 홍범도 장군 유해 봉환 사업을 전 국민에게 알리기 위해 기획됐고 대국민 추모 분위기 조성 및 국민 소통에 기여한 성공적인 사례로 PR의 공익성과 스토리텔링의 중요성 측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와 관련해 수상 관계자는 “한국PR대상 수상은 국가를 위해 희생하고 헌신하신 국가유공자 및 그 가족들을 적극적으로 예우하라는 시대적 요구에 조금이라도 부응한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 외 15개 분야의 최우수상은 공공PR(공공기관) 부문에서 ‘KOBACO 애착용기 캠페인(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유브레인커뮤니케이션즈)’, 공공PR(정부) 부문은 ‘마약류 안전관리 강화 홍보 사업(식품의약품안전처, 엔자임헬스)’, 공공PR(지방자치단체) 부문은 ‘인천광역시 자원순환정책 홍보(인천광역시, 베티카 주식회사)’, 지역사회관계 부문은 ‘일상 속 건강한 이야기가 교류하는 공간, 건강책방 일일호일(엔자임헬스)’이 선정됐다.

또 공공/공익캠페인 부문은 ‘11번가 2021 희망쇼핑 캠페인(11번가, 프레인글로벌)’와 ‘대웅소셜임팩터(대웅제약, 프레인글로벌)’, 통합(IMC) 캠페인 부문은 ‘알면 알수록 마음이 놓이는 햇반 이야기햇반 안심캠페인(CJ제일제당, ㈜피알원)’, 디지털PR 부문은 ‘#이웃에 영웅이 산다(국가보훈처)’, 이벤트 및 스폰서십 부문은 ‘KT 오대장 프로젝트(KT, 파괴연구소, 넥스브레인)’이다.

그리고 이미지PR 부문은 ‘Art is your DUTY(현대백화점면세점, CJ 파워캐스트)’, 마케팅PR(소비재) 부문은 ‘드디어 햇반이 솥밥을 솥반하다(CJ제일제당, TBWA KOREA)’, 마케팅PR(헬스케어) 부문은 ‘골다공증 바로알기 튼튼사진 캠페인(엔자임헬스)’이다.

마지막으로 마케팅PR(IT/기술) 부문은 ‘기아 VR 드라이빙 센터(기아, KPR)’, 국제PR 부문은 ‘6.25참전용사 추모의 벽 건립 지원 프로젝트(대한민국재향군인회)’, 비영리조직 NGO PR 부문은 ‘유엔세계식량계획(WFP) 한국의 쌀 원조 사업 홍보(유엔세계식량계획)’가 선정됐고 한국경영자총협회장상인 CSR/ESG 커뮤니케이션 부문은 ‘SK텔레콤 WE_ING 캠페인(SK텔레콤㈜, ㈜에이엘)’가 수상한다.

한국PR협회 김주호 회장은 “올해 한국PR대상은 시상 부문을 전문 분야별로 늘리는 등 변화를 시도함에 따라 다양한 기관 및 기업에서 우수한 사례들이 많이 출품되었다”면서 “앞으로도 우수한 PR 활동 사례를 발굴해 PR의 가치를 높이고 PR 활동의 질적인 향상을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2021 PR인의 날 및 한국PR대상 시상식은 오는 24일 서울에서 개최되며 올해의 PR인상과 올해의 PR기업상도 행사 당일 발표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