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홍성 돈사서 불...3억 1천만 원 피해
상태바
충남 홍성 돈사서 불...3억 1천만 원 피해
  • 박상록 기자
  • 승인 2021.11.27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오후 6시 59분쯤 충남 홍성군 결성면 성호리 한 돈사에서 불이 나 1시간 20분만에 꺼졌다.(사진=홍성소방서)
26일 오후 6시 59분쯤 충남 홍성군 결성면 성호리 한 돈사에서 불이 나 1시간 20분만에 꺼졌다.(사진=홍성소방서)

[충남=뉴스프리존] 박상록 기자= 26일 오후 6시 59분쯤 충남 홍성군 결성면 성호리 한 돈사에서 불이 나 1시간 20분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철파이프조 돈사 3동 376㎡가 불에 타고 돼지 1천 95마리가 죽어 소방서 추산 3억 1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은 분만사에서 전기적인 요인으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