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산 칼럼] 바꿀 수 있는 모든 것을 바꿔라
상태바
[덕산 칼럼] 바꿀 수 있는 모든 것을 바꿔라
  • 김덕권
  • 승인 2021.12.0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며칠 전, 도쿄 올림픽 양궁감독의 강연을 감명 깊게 들었습니다. 그 분의 말씀 중에 한국양궁이 세계 최고의 위치에 올라 선 것은 결코 우연한 일이 아니라고 합니다. 그야말로 ‘상상을 불허하는 철저하고 원칙 적인 훈련의 결과’라는 것이었습니다.

그렇습니다. 우리의 인생도 운명이나 팔자에 달린 것이 아닙니다. 긍정적인 사고와 철저한 훈련으로 우리의 삶을 바꿀 수 있는 것입니다. 그 가까운 예로 바로 제 인생을 들 수 있습니다. 저는 오랜 세월 권투 계에 몸을 던진 때가 있었습니다. 그 세계에서 살아남으려니까 자연 저는 주색잡기(酒色雜技)에 빠져 살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런데 저도 전생에 불연(佛緣)이 있었든지 《일원대도(一圓大道)》를 만났습니다. 그 첫 만남에서 저는 원불교를 정법(正法)이라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그로부터 옛 생활을 버리지 않으면, 꼭 ‘지옥에 퐁당 떨어질 것’만 같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첫 시도가 오랜 세월 쪄들어 있던 주색잡기와 담배를 끝는 일이었습니다. 일도양단 했습니다.

그리고 맹렬히 수행에 전념해 40여년을 옆도 뒤도 안 돌아보고 앞만 보고 달려와 오늘의 영광을 차지한 것입니다. 이렇게 ‘긍정적이고, 적극적이며, 정열적’으로 뛰면 운명도 달라지고, 사주팔자도 고칠 수 있는 것이지요.

긍정적인 사고의 창시자인 ‘노먼 빈센트 필’ 박사가 기차 여행 중에 경험일화가 있습니다. 맞은편에 한 중년 부부가 앉아 있었습니다. 그런데 부인이 주변 환경에 대해 계속 불평을 늘어놓고 있었지요.

‘좌석이 불편하다.’ ‘시트가 지저분하다.’ ‘에어컨이 약하다.’ ‘승무원이 불친절하다.’ 등등이었습니다. 부인의 이런 불평을 듣고 있던 남편이 필 박사에게 인사를 하며 자신을 소개했지요. “저는 변호사고, 제 아내는 제조업에 종사하고 있습니다.” 필 박사가 무엇을 만드는 사업임을 묻자 남편이 웃으며 대답했습니다. “예, 제 아내는 불평을 만들어 내는 제조업자입니다.”

그럼 우리는 어떨까요? 스트레스를 생산하고 있는 공장인가? 아니면 해피 바이러스를 생산하고 있는 공장인가요? 오늘 하루 동안 어떤 에너지를 생산해 우리 이웃에게 발산했는가요? 노먼 박사의 ‘쓸데없는 걱정’이라는 글에서 사람이 걱정하는 것 중에 이런 말이 나옵니다.

「실제 일어나지 않는 사건에 대한 걱정 40%, 이미 지난 과거 사건에 대한 걱정 30%, 별로 신경 쓰지 않아도 될 사건에 대한 걱정 22%, 나머지 8% 중의 4%는 우리가 걱정으로 바꿔 놓을 수 없는 것들이고, 또 다른 4%는 우리 힘으로 바꿔 놓을 수 없는 것」이라 했습니다.

그러니까 우리는 96%를 쓸데없는 걱정으로 기쁨도, 웃음도, 마음의 평화도 잃어버린 채 살아가고 있는 것입니다. 이제 쓸데없는 걱정은 다 벗어버리고, 생각을 바꾸면 인생이 바뀌는 것입니다.

‘사무엘 스마스일스’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고정관념과 같은 자신의 관점이나 생각을 바꾸면 점차적으로 자신의 운명도 바꾸어 간다. 생각을 바꾸면 행동이 바뀌고, 행동을 바꾸면 습관이 바뀌며, 습관을 바꾸면 인격이 바뀌고, 인격을 바꾸면 운명이 바뀐다.”

세상을 바꾸기는 쉽지 않습니다. 아니 그건 불가능할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우리의 생각이 바뀌고 행동이 변하면, 그때부터 세상은 다르게 보이기 시작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바꿀 수 있는 모든 것을 바꿔야 합니다. 그러면 이 각박한 세상도 ‘맑고 밝고 훈훈하게’ 변할 것입니다.

어떻습니까? 우리는 잘못 된 과거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그리고 변하지 않으면 영생이 불안할 것입니다. 변하면 우리는 변한만큼 행복해 집니다. 그럼 마음이 편안해집니다. 그리고 감사생활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리고 어떤 경계(境界)를 당하더라도 크게 웃을 수 있습니다.

지금 이 순간 행복하지 않으면 내일은 없습니다. 지금 이순간은 금방 지나가버립니다. 이게 우리 인생입니다. 젊을 때는 모릅니다. 저와 같이 80이 넘으면, 젊음이 얼마나 소중한지 절실히 깨달을 때가옵니다. 젊음을 낭비할 여유가 없습니다. 사람마다 내일은 희망으로 가득 합니다. 그 희망을 달성하려면 우리는 변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기회란 모든 것이 준비된 사람에게만 찾아오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무언가를 찾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발견되는 것이 기회입니다. 우리 인생에서 최고의 기회란 ‘대도정법(大道正法)’을 만나는 것입니다. 그 기회가 찾아오면 놓치지 않고 자신의 것으로 만드는 것입니다.

기회는 스스로 찾고 노력하고 개척하는 사람에게 붙잡히는 것입니다. 그 기회를 잡았으면 ‘성불제중(成佛濟衆)’의 대원(大願)을 세우는 것입니다. 그런데 부처를 이루는 것이 어렵다고 생각하는 수행자가 있습니다. 반대로 부처를 이루는 길을 알고 보면 수월하고 재미있다고 생각하는 수행자들도 있는 것입니다.

우리의 마음이 ‘원래는 부처’라는 것을 모르면 부처가 되는 것이 어렵다고 할 것이고요, 우리의 마음이 원래가 부처이니 무명(無明)만 털어 버리면, 부처라는 길을 알고 수행하면 효과가 잘 나타나고 그리고 재미가 있는 것입니다. 우리 지금부터라도 대도정법을 만나 성불제중의 대원을 세우고 달려가면 어떨 까요!

단기 4354년, 불기 2565년, 서기 2021년, 원기 106년 12월 3일

덕 산 김 덕 권(길호) 합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