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보령시, ‘버스타고 섬으로’…시내버스 6일부터 원산도 운행
상태바
충남 보령시, ‘버스타고 섬으로’…시내버스 6일부터 원산도 운행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1.12.03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산도.Ⓒ보령시청
원산도.(사진= 보령시)

[충남= 뉴스프리존]이진영 기자= 충남 보령시는 원산도와 도심을 잇는 시내버스를 오는 6일부터 본격 운행한다고 3일 밝혔다.
 
시내버스운행은 지난 1일 보령해저터널 개통으로 대천항에서 원산도까지 육로 이동이 가능해짐에 따라 지역주민과 관광객에게 교통 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시내버스는 구대천역과 원산도 선촌항을 오고 가는 2개 구간으로, 구간별 1일 5회 운행한다.
 
구대천역에서 출발해 선촌항으로 향하는 구간은 ▲오전 6시 30분 ▲9시 15분 ▲오후 12시 ▲2시55분 ▲5시 20분에 각각 운행하고, 선촌항에서 출발해 구대천역으로 향하는 구간은 ▲오전 7시 5분 ▲오전 10시 15분 ▲오후 1시 ▲오후 4시 ▲오후 6시 10분에 각각 운행 한다
 
그동안 원산도를 가기 위해 바닷길을 이용하던 주민들은 기상 상황에 따라 폭설이 쏟아지거나 태풍이 부는 날에는 여객선 운항 중단으로 발이 묶이는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대중교통을 자주 이용하는 노인, 학생 등 교통약자와 관광객들의 이동 편의가 증진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동일 보령시장은 “보령 시내와 원산도를 잇는 시내버스의 운행을 통해 지역주민들과 관광객들의 이동이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 된다”며 “원산도가 서해안을 넘어 대한민국의 보물섬이 될 수 있도록 교통 여건을 확충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