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현황] 하루사이 다시 또 5천명대 ... 신규 환자 5,128명 · 토요일 발생 기준 역대 ’최다’
상태바
[국내 코로나19 현황] 하루사이 다시 또 5천명대 ... 신규 환자 5,128명 · 토요일 발생 기준 역대 ’최다’
  • 박나리 기자
  • 승인 2021.12.05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 전보다 224명 감소…닷새째 연속 5천 명 안팎
신규확진 5천128명, 닷새째 5천명 안팎…위중증 744명-사망 43명

[전국=뉴스프리존]박나리 기자= 국내 코로나19 현황 확산세가 이어지고 '단계적 일상회복' 이후 신규감염자 계속 이어지면서 5일도 5천명이 넘는 확진자가 나왔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현황은 신규 확진자는 5,128명 늘어 누적 확진자가 470,334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이렇게 나온숫자는 지난 3일을 제외한 5천명대로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5,352명)보다는 224명 줄었다. 주말에는 검사 건수가 감소하면서 확진자도 줄어드는 경향으로 지난주 토요일 확진자(발표일 기준 일요인 28일) 3,925명과 비교하면 1,203명이나 많다. 토요일 기준으로 5천명대 확진자가 나온 것은 이날이 처음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재원중 위중증 환자는 744명으로 전날보다 8명 줄었다. 위중증 환자 수는 지난 1일부터 닷새 연속(723명→733명→736명→752명→744명)으로 700명대를 기록했다.

국내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43명이다. 전날 기록한 일일 최다 사망자 70명에 비해서는 27명 줄었다. 누적 사망자 수는 3천852명으로 국내 누적 치명률은 0.81%다.

이날 5천명대는 처음으로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 수를 보면 서울이 2,212명, 경기 1,576명, 인천 322명 등 총 4천110명(81.0%)으로 수도권에서도 역대 최다 확진자가 나왔다. 비수도권은 부산 142명, 경남 126명, 강원 105명, 경북 97명, 충남 95명, 대구·대전 각 86명, 전북 50명, 충북 48명, 전남 40명, 광주 29명, 제주 27명, 세종 19명, 울산 15명 등 총 965명(19.0%)이다.

코로나 확산세는 최근 1주간(11.28∼12.4)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3925명→3308명→3032명→5천123명→5265명→4944명→5352명으로 5천명대만 3차례가 일평균 확진자 수는 약 4421명이며, 해외 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는 하루 평균 약 4392명이다.

한편,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도 3명 늘어 누적 12명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