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10일까지 '섬유·패션산업' 마케팅 화상 상담회
상태바
양주시, 10일까지 '섬유·패션산업' 마케팅 화상 상담회
  • 문태형 기자
  • 승인 2021.12.06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양주시청
양주시 '섬유·패션산업' 마케팅 화상 상담회 (사진=양주시)

[양주=뉴스프리존] 문태형 기자=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10일까지 관내 중소 섬유기업을 대상으로 ‘섬유·패션산업 토탈마케팅 화상상담회’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내 입주해 있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경기섬유산업연합회가 주관하는 이번 화상상담회는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해외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지역 섬유기업의 국제 경쟁력 강화와 전략적 해외 진출을 지원하고자 마련했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정한 섬유·가죽·패션산업특구의 ‘섬유패션위크 사업’에 참가한 업체를 대상으로 하며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내 마련된 특별상담회장에서 참가기업들이 화상으로 해외바이어와 상담을 진행한다.

올해는 상담 참여 의사를 밝힌 관내 16개 기업이 미국, 프랑스, 러시아 등 17개국 해외바이어와 매칭돼 총 35건의 화상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양주시는 이번 화상상담회 진행에 앞서 국내 섬유패션분야 전문컨설팅사와 연계해 참여기업별 심층상담을 실시, 해외 유망시장 발굴과 상담자료 제작을 지원하고 KOTRA 해외무역관에 기초 자료와 샘플 등을 발송하는 등 원활하고 효율적인 상담 진행을 위한 기반 마련에 노력을 기울였다.

또한 화상상담회 종료 후 KOTRA 수출 전문위원과 함께 상담 과정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수출·무역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진행할 예정이다.

성열호 양주시 일자리환경국장은 “코로나19로 글로벌 정세가 급변하는 가운데 수출 비중이 높은 관내 중소 섬유기업들이 다양한 판로를 확보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빈번해 다각적인 지원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KOTRA의 우수한 해외 인프라를 적극 활용한 이번 화상상담회가 관내 기업과 해외 바이어 간의 판로네트워크 형성을 돕고 향후 기업의 해외마케팅 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