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시, 국비 확보 1조 7369억 원...역대 최다
상태바
충남 천안시, 국비 확보 1조 7369억 원...역대 최다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1.12.06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코로나19, 미래성장 동력 확충 등 사업 추진 탄력
천안시청 전경./ⓒ천안시
천안시청 전경./ⓒ천안시

[충남=뉴스프리존]김형태 기자= 충남 천안시는 2022년 국비로 1조 7369억 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천안시에 따르면 지난 3일 국회를 통과한 내년도 천안지역 정부예산안에서 지난해 1조 2539억 원보다 38.5%(4,830억 원) 증가한 역대 최대 규모 국비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천안시는 핵심사업 국비를 대거 확보하며 코로나19 극복 및 도로교통망 구축, 미래 성장동력 확충 등 현안 사업 추진에 한층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먼저 국가사업인 고속도로 건설 등 SOC 분야에서는 세종~안성 고속도로 1조 4억 원, 천안~아산 고속도로 2027억 원, 평택~오송 복복선 천안아산 정차역 설치에 1100억 원이 반영됐다. 

더불어 축구종합센터 실내체육관 조성사업에 21억 원, 차세대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기반구축 768억 원, 천안아산역세권 지식산업센터 및 제조기술융합센터에 35억 원, 강소연구개발특구 사업에 40억 원 등도 배정됐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천안사랑상품권 보전금 38억 원과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40억 원도 포함됐다. 

이와 함께 성환3단계 하수관로 정비사업 43억 원, 성환 차집관로 정비사업 17억 원, 삼룡, 원성 배수분구 도시침수 예방사업 55억 원, 자연재해위험 개선지구 등 정비사업에 108억 원을 확보해 하수도 인프라 정비 및 재해위험지구 개선사업으로 시민 안전과 재난피해 최소화를 도모할 수 있게 됐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그동안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어느 때보다도 어려운 시기에 역대 최대 규모 국비를 확보할 수 있었던 건 정부부처를 수시방문해 지역 현안을 설명하고 적극적으로 건의하며 지역 국회의원과 한 팀이 돼 모든 역량을 쏟은 결과”라며 “지역경제 회복을 넘어 경제성장 촉매제가 될 소중한 사업들 통해 위기 전 그 이상으로 성장하는 천안시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