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산 칼럼] 마음은 언제나 청춘
상태바
[덕산 칼럼] 마음은 언제나 청춘
  • 김덕권
  • 승인 2021.12.08 0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들의 노년을 어찌 보내면 좋을까요? 노인들의 삶도 가지가지인 것 같습니다. 노동(老童)이 있는가 하면 노옹(老翁)이 있습니다. 그리고 노광(老狂)이 있는가 하면 노고(老孤)가 있지요. 또한 노궁(老窮)이 있는가 하면 노추(老醜)도 있습니다. 우리 이 중에 어떤 노년을 보내고 있을까요?

1) 노동(老童)입니다.

늙어서 동심으로 돌아가 청소년처럼 사는 사람들입니다. 이들은 대학의 평생 교육원이나 학원 아니면 노인 대학에 적을 걸어두고 못 다한 공부를 합니다. 시경(詩經), 주역(周易) 등, 컴퓨터를 열심히 배우며 《덕화만발》 같은 멋진 <카페>에 가입해 열심히 활동하며 상생의 선연을 맺어 갑니다.

2) 노옹(老翁)입니다.

문자 그대로 늙은이로 사는 사람입니다. 집에서 손주들이나 봐주고 텅 빈집이나 지켜주지요. 어쩌다 동네 노인정에 나가서 노인들과 화투나 치고 장기를 두기도 합니다.

3) 노광(老狂)입니다.

미친 사람처럼 사는 노인입니다. 함량 미달에 능력은 부족하고, 주변에 존경도 못 받는 처지에 감투 욕심은 많아서 온갖 장(長)을 도맡아 하려고 욕심을 부립니다. 돈이 생기는 곳 이라면 체면 불사하고 파리처럼 달라붙기도 합니다. 요즘처럼 정치의 계절에는 권력의 끄나풀이라도 잡아 보려고 늙은 몸을 이끌고 끊임없이 여기 저기 기웃거리지요.

3) 노고(老孤)입니다.

늙어가면서 아내를 잃고 외로운 삶을 보내는 사람입니다. 칠십대가 되면 아내는 보물 중의 보물입니다. 그렇게 귀하고도 귀한 보물을 잃었으니 외롭고 쓸쓸할 수밖에 없지요.

4) 노궁(老窮)입니다.

늙어서 수중에 돈 한 푼 없는 사람입니다. 아침 한 술 뜨고 나면 집을 나와야 합니다. 갈 곳이라면 공원 광장뿐이지요. 점심은 무료 급식소에서 해결합니다. 석양이 되면 무거운 발걸음을 돌려 집으로 들어갑니다. 사는 게 괴롭지요.

5) 노추(老醜)입니다.

늙어서 추한 모습으로 사는 사람입니다. 어쩌다 불치의 병을 얻어 다른 사람 도움 없이는 한 시도 살 수없는 못 죽어 생존하는 가련한 노인이지요. 이젠 고쳐 쓸 수가 없습니다.

어떻습니까? 이 다섯 가지 노인 중에 지금 어떤 노년을 보내고 계시는지요? 아무래도 <노동(老童)>으로 살 수만 있으면 제일 잘 늙어가는 노인이 아닐까요? 우리 ‘노동’으로 살아가면서 내생을 위한 준비로 들어가는 것입니다.

그러면 그 멋진 노인은 어떤 사람일까요?

첫째, 나누고 베푸는 노인입니다.

소액일지라도 남을 위해 돈과 육신, 정신을 잘 쓸 줄 아는 노인입니다.

둘째, 친절하고 배려하는 노인입니다.

점잖으며 친절하고, 남을 먼저 배려하는 노인입니다.

셋째, 건강하고 깔끔한 노인입니다.

자기 관리를 잘 하고, 멋을 낼 줄 아는 노인입니다.

노인들은 나이 들수록 나태해지기 쉽습니다. 될수록 많이 걷고 움직이면서, 언행을 무겁게 하고, 자기 관리에 힘써야 노궁이나 노추를 면할 수 있을 것입니다.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브랜드의 플레인 딜러(Plain Dealer)에 사는 90세 노인인 ‘레지나 브렛(Regina Brett)’이라는 분이 쓴 글이 의미가 있어 요약 정리해 봅니다.

1. 인생은 공평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그렇다 하더라도 여전히 인생은 좋습니다. 인생에 의심이 들 때는 그저 약간만 앞으로 전진 하십시오. 인생은 매우 짧습니다. 인생을 즐기십시오.

2. 당신이 아플 때 당신의 직업은 당신을 지켜주지 않습니다.

오직 당신의 친구와 가족만이 당신 곁을 지켜줄 것입니다. 카드빚은 매달마다 정산하십시오. 당신이 모든 논쟁에서 반드시 이겨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그저 당신 스스로 진실 되게 살 수 있도록 노력하십시오.

3. 누군가와 함께 우십시오.

혼자 우는 것보다 훨씬 더 당신을 치유해 줄 것입니다. 신에게 화를 내도 괜찮습니다. 신은 그것을 받아줄 수 있습니다. 당신의 자녀들이 당신이 우는 모습을 볼 수 있도록 해도 괜찮습니다.

4. 첫 월급을 탈 때부터 은퇴할 때를 대비하여 저축을 시작하십시오.

그러나 굳이 초콜릿을 먹지 않으려고 애쓰는 것은 참 쓸데없는 짓입니다.

5. 당신의 과거와 화해하십시오.

당신의 삶을 다른 사람들의 삶과 비교하지 마십시오. 당신은 다른 사람들의 삶이 실제로 어떠한지 결코 알 수 없습니다. 만일 어떤 인간관계가 비밀에 부쳐져야 한다면, 그런 인간관계는 맺지 않는 편이 좋습니다.

어떻습니까? 이렇게 살면 노옹이나 노궁, 노광, 노고 그리고 최소한 노추의 여생을 보내지는 않겠지요? 저는 언제나 마음은 청춘입니다. 언제나 크게 웃고, 모든 일에 긍정적이고, 적극적이며, 정열적으로 뜁니다. 우리 최소한 노동으로 살며 마음이라도 청춘으로 살면 얼마나 좋을 까요!

단기 4354년, 불기 2565년, 서기 2021년, 원기 106년 12월 8일

덕 산 김 덕 권(길호) 합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