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아내 의혹 ‘명백한 선거개입’....박주민 “선거개입 맞다”
상태바
윤석열 아내 의혹 ‘명백한 선거개입’....박주민 “선거개입 맞다”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12.15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당에 고발을 사주해 선거에 개입하려는 검찰의 위헌적 행태는 명백한 불법”
“정당의 역할은 '선거개입'이라 부르지 않고 '정치 활동'이라 부른다”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사진=박주민 의원실)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사진=박주민 의원실)

[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지난 14일 관훈토론에서 부인 김건희씨 ‘허위경력' 의혹과 관련해 “명백한 선거개입이다”라는 주장에 대해“선거개입이 맞다”고 밝혔다.

박주민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윤석열, 부인 김건희씨 의혹에 기가 찰노릇, 명백한 선거개입’라는 서울신문의 기사를 게재하며 “윤 후보님 뭔가 큰 착각을 하고 계시는 것 같다”며 “더불어민주당은 윤 후보님이 몸담았던 검찰 공무원과 달리 선거에 개입하는 걸 목적으로 하는 정당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당에 고발을 사주해 선거에 개입하려는 검찰의 위헌적 행태는 명백한 불법이지만, 정당이 상대 당 후보를 검증하는 것은 꼭 해야만 하는 일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정당의 역할은 '선거 개입'이라 부르지 않고 '정치 활동'이라 부른다”면서 “검찰이 절대 해선 안될 '정치활동'을 함부로 하는 것을 우리는 '선거 개입'이라 부른다”고 꼬집었다.

박주민 의원은 “윤 후보님, 도대체 정당과 검찰의 역할을 뭐라 생각하시는지”라고 물으면서 “혹시 정반대로 알고 있는 것은 아닌지, 저희는 정말 근심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제발 그만 하십시오”라고 말했다.

앞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이날 열린 관훈토론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부인 김건희씨와 관련한 각종 의혹을 제기하는데 대해 “명백한 선거 개입”이라고 비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