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그룹 구자은 회장 "성장 위해서는 '추가적인 차별화' 필요"
상태바
LS그룹 구자은 회장 "성장 위해서는 '추가적인 차별화' 필요"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1.12.17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이동근 기자=LS그룹 구자은 회장은 15~17일, '2021 LS 애자일 데모 데이' 행사에서 "우리 LS가 더욱 성장하고 경쟁력 있는 글로벌 기업이 되기 위해서는 기존의 차별화를 넘어 '추가적인 차별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구자은 LS 미래혁신단장이 16일, 안양 LS타워에서 ‘2021 LS 애자일  데모 데이(Agile Demo Day)’에 참여해 참여 임직원을 대상으로 애자일 게임의 문제를 출제하고 있다. (사진=LS그룹)
구자은 LS 미래혁신단장이 16일, 안양 LS타워에서 ‘2021 LS 애자일 데모 데이(Agile Demo Day)’에 참여해 참여 임직원을 대상으로 애자일 게임의 문제를 출제하고 있다. (사진=LS그룹)

이어 "우리는 고객의 Pain Point(고충점, 불만사항)를 해결할 수 있어야 하고, 이는 단순한 문제 해결 과정이 아니라 고객에 대한 관찰과 경험을 통해 꾸준히 탐험하고 발견함으로써 찾을 수 있다"며 "애자일을 통한 추가적인 차별화 과정에는 기존의 가치와 새로운 가치들의 수많은 충돌이 존재하겠지만, 애자일 혁신을 추진하는 조직과 그렇지 않은 조직 간에 서로 이해하고 지원하는 과정을 통해 '공존의 문화'를 형성하며 보다 성숙한 조직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 행사는 디지털 전환의 주요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2019년부터 매년 열려왔으며, 지주사 내 미래혁신단과 주요 계열사들이 협업을 통해 도입한 애자일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계획을 논의해 왔다. LS그룹 미래혁신단이 주최하며, 단장은 구자은 회장이 직접 맡고 있다.

올해의 주제는 'Get Agile Right'(애자일을 제대로 하자)로, 미래혁신단은 ▲애자일 혁신 방향성에 대한 당부를 담은 구자은 회장 메시지 ▲직원들의 애자일 여정을 인터뷰한 'LS Agile Journey'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퀴즈인 '애자일 게임' 등의 콘텐츠와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LS그룹 구자은 회장은 16일, 안양 LS타워에서 오프라인으로 개최된 애자일 게임에 참여해 애자일 혁신을 주제로 한 문제를 출제하고 참여한 임직원들을 격려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