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영 “국민배당금 반대하면 정신교육대”
상태바
허경영 “국민배당금 반대하면 정신교육대”
  • 최슬기 기자
  • 승인 2022.01.05 09:51
  • 댓글 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선되면 연립정부 가동, 국민배당금 반대하면 정신교육대 가야”
“국민배당금, 이재명 기본소득과 달라”

[부산=뉴스프리존] 최슬기 기자= 출마 때마다 파격 공약과 이색 행보로 이목을 집중시켰던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후보의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TV토론회 참가할 수 있는 5% 지지율에 근접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와 토론을 벌일 수도 있다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언제나 그래왔듯 이번 공약 역시 파격적이다. 허 후보는 ▲18세 이상 성인에게 매월 국민배당금 150만원 지급 ▲코로나19 긴급자금 1억원 지급 등 엄청난 복지공약을 내세웠다. 여기에 “국회의원 등 여야 정치인 300명을 정신교육대에 보내겠다”는, 국민들이 바라마지 않는 조건까지 내걸었다.

지난 4일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후보가 뉴스프리존 등 연합취재단과 비대면 인터뷰를 하고 있다. (사진=최슬기 기자)
지난 4일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후보가 뉴스프리존 등 연합취재단과 비대면 인터뷰를 하고 있다. (자료=최슬기 기자)

하지만 TV토론을 염두에라도 둔 것일까. 정신교육대 공약과 관련해 한 가지 전제조건을 걸며 유동적으로 바뀔 수 있음을 시사했다. 지난 4일 허 후보는 <뉴스프리존>등 연합 취재단과의 비대면 인터뷰를 통해 “대통령 당선 후 국민배당금 지급을 반대하는 정치인들은 정신교육대로 보내겠다”며 자신의 대표 공약 중 하나인 국민배당금 지지를 정신교육대 가동 기준으로 삼았다.

이날 인터뷰에서 허 후보는 “낙선한 여야 후보들과 연립정부를 구성할 생각이다. 연립정부 구성에 협조적으로 나온다면 정신교육대를 가동할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

정신교육대를 가동해야 하는 이유에 대해 허 후보는 “여야 정치인 300명이 부익부빈익빈을 만든 장본인”이라며 “(당선되면) 국가 경제를 위한 비상계엄을 선포하고 국회의원들을 정신교육대로 보낸 후, 보좌관 없는 무보수 국회의원을 100명 선출해 국가의 돈을 가져가지 않는 국회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허 후보는 국회의원들 외에 정신교육이 필요한 사람들로 부정부패한 사회 기득권자들을 지목한 바 있는데 “편파보도를 자행한 언론인 등 3000여명 역시 정신교육대로 보내겠다”며 허경영 반대파를 향한 대거 숙청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어 “만약 낙선 후보들이 연립정부에 참여해 ‘명예부통령’으로서의 역할을 하고, 국민배당금 지급에 찬성한다면 굳이 여야 국회의원들이 정신교육대에 갈 일은 없을 것”이라며 “국민배당금 찬반이 정신교육대 운영의 기준이자 전제조건”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4일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후보가 뉴스프리존 등 연합취재단과 비대면 인터뷰를 하고 있다. (자료=최슬기 기자)
지난 4일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후보가 뉴스프리존 등 연합취재단과 비대면 인터뷰를 하고 있다. (자료=최슬기 기자)

또한 일부 매체에서 자신의 ‘국민배당금’ 공약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기본소득’ 공약과 비교되는 것에 대해 “우리 국민이 거지가 아닌데, 기본소득을 국가로부터 매월 8만원 받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허 후보는 “국가 재산이 7경 정도 되는데 이는 5천만 국민 한 사람당 14억씩 국가에 투자해 놓은 것으로, 그 14억에 대한 배당금을 받는 것”이라며 “이재명 후보의 기본 소득은 추경을 거쳐야 하지만, 국민배당금은 국가가 써야할 예산 70%를 절약해 국민에게 돌려주는 개념”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인터뷰에서 허 후보는 ‘축지법’, ‘공중부양’ 등 그간의 기행에 대해 “운동을 적극 권장하고 장려하면서도, 청소년이나 청년세대들과 소통하기 위한 수단”이라며 “정치인이 너무 딱딱하면 안 되지 않겠나. 정치인이 젊은 세대들에게 권위를 내려놓는 행위의 일종”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허경영파이팅 2022-02-12 18:23:57
하시는 말씀 구구절절 다 맞음 예전엔 그냥 도라이라고만 생각했는데 나라가 더 미쳐돌아가니까 이젠 제일 정상적으로 보임 도라이가 세상을 바꿉니다 지지합니다 파이팅

허통령 2022-01-06 15:33:56
허통령을 청와대로~!

허파사랑 2022-01-06 15:15:58
허경영 만이 해답이다
국민을위한정치나라의미래를열어갈해안을제시하는분은저사람뿐인것같다

헉영영 2022-01-06 14:20:09
왜 주식뉴스기사속보들 쓸데없는 대선후보들 이 윤 안 다들 쓸데없는 한마디한마디 다올라오는데 헉영영씨는 왜 기사가1개도 안보이나요?

허경영대통령 2022-01-06 12:33:48
우리나라는국회의원들과 공무원만 먹여살리는 나라같음..그래서 다들 공무원되려고 안달이지..공무원 위상이 하늘을 찌름.말도안되는 현상..
국민들은 그냥 거지처럼 살아야 직성이 풀리는 판임.
다뺏어서 공무원들만 살아남을작정인가봄..
그런데도 아직도 허경영 지지하면 광신도니 빠니 하는소리하는사람들은 대체 뭐하는사람들이야?
지편인지 도둑놈인지 분간도 못하고 자살골만 외치나?
허경영 포함된 대선토론 볼만하겠다..
얼마나 무섭고 피하고싶었으면 대놓고 허경영만 빼려고 안달일까? 유툽안하고 sns잘 안하시고 모르시는 분들의 눈은 아직 가릴수 있다고 생각하는 모양인듯..
33정책에 어디 손댈데가 있던가?
이거 보고도 허경영 욕하면 진짜 정신교육대 가야지.
같은 도둑놈이니까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