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수사착수
상태바
광주,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수사착수
  • 이재진 기자
  • 승인 2022.01.11 2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경찰청 수사본부 구성해, 현장 안전조치 후 발생경위 확인 중…향후 현장감식 진행, 안전관리 분야도 수사

[광주 =뉴스프리존]이재진 기자= 11일, 광주에서는 공사 중이던 아파트 외벽이 무너졌다. 서구 화정아이파크 신축 아파트 구조물 붕괴 사고와 관련해 경찰이 수사본부를 신속히 구성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뉴스영상 갈무리
뉴스영상 갈무리

이 사고로 인하여 주변에 주차된 차량들을 덮처 파손 됐으며 인명피해 여부를 확인 중이다. 이날 오후 3시 46분께 공사 현장에서 39층에서 콘크리트를 타설하던 중 23~34층 외벽 등 구조물이 붕괴했다.

이 사고로 작업자 1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고, 작업자 6명은 연락이 두절된 상태로 경찰은 사고 직후 인근 순찰차를 현장에 긴급 출동시켜 초동조치했다. 이후 광주경찰청장과 서부서장의 지휘 아래 순찰차 22대와 교통경찰관·기동대·수사팀 등 229명을 현장에 투입해 인명구조와 2차 사고 예방을 지원하고 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