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해경청, 설명절 민생침해 사범 특별단속
상태바
서해해경청, 설명절 민생침해 사범 특별단속
  • 조완동 기자
  • 승인 2022.01.14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산지 허위표시, 불법어업, 양식장·선박 침입 절도 행위 등

[전남=뉴스프리존] 조완동 기자= 서해지방해양경찰청이 오는 1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설명절 민생침해사범에 대한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서해지방해양경찰청 전경.
서해지방해양경찰청 전경.

서해해경청이 실시하는 이번 특별단속은 설명절 수산물 수요 증가를 노린 원산지 허위표시, 불법어업, 양식장·선박 침입 절도 행위 등을 적발해 서민생활과 경제를 안정시키고자 추진한다.

서해해경청은 단속 기간 동안 우범 항·포구별로 전담반을 편성해 해·육상을 연계한 단속활동을 전개하는 한편, 사건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대응태세를 강화한다.

중점 단속 대상은 △수산물 유통질서를 교란하는 원산지 거짓표시, 불량식품 유통 △어획자원 남획·고질적 불법조업 △마을어장·양식장·선박 등 침입 절도행위 등이다.

또 △해양종사자 폭행·감금·노동력 착취 등 인권침해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선원 구인난을 악용한 상습 선불금 사기 △과적·과승·음주운항·선체 불법개조 등이다.

특히, 서해해경청은 원산지 거짓표시와 관련해서는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과 합동으로 집중단속을 벌이기로 했다.

서해해경청은 단속 결과 서민경제를 침해하거나 해양 어족자원을 황폐화시키는 행위에 대해서는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할 방침이다.

단,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감안해 영세형 범죄나 피해자가 없는 생계형 경미범죄에 대해서는 현장 계도 위주의 단속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서해해경청 관계자는“민생침해사범 목격 시 해양경찰서로 신고해 달라”며“서민생활과 경제를 침해하는 해상범죄를 근절하기 위해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