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개소
상태바
‘수성구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개소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2.01.17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성구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에서 방과 후 학생들이 가드닝 테라피 수업을 받고 있다./ⓒ수성구청
수성구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에서 방과 후 학생들이 가드닝 테라피 수업을 받고 있다./ⓒ수성구청

[대구=뉴스프리존] 이진영 기자=대구 수성구는 12월 20일 범어4동 경동초등학교 인근(청호로 409-1, 2층)에‘수성구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범어 다함께돌봄센터)’을  개소했다.

다함께돌봄센터란 학교수업이 끝난 초등학생들의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역사회가 다함께 아동을 키우는 자발적이고 주도적인 돌봄 공동체다.
상시‧일시 돌봄, 교과학습지도, 방학캠프, 문화체험 프로그램 운영, 등‧하원 지원, 급‧간식지원, 자녀돌봄 관련 상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함께돌봄센터 운영은 공개모집을 통해 수성함께돌봄 사회적협동조합이 수탁기관으로 선정되어 5년간 위탁운영을 한다. 수용아동 정원은 20명이고, 돌봄 운영시간은 학기 중에는 주중 오전 12시 30분부터 오후 8시 30분까지, 방학 중에는 주중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 운영되고 이용료는 월 10만원(간식비 별도)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고산 지역에 개소한 다함께돌봄센터(해바라기방과후)가 초등학생 자녀를 둔 맞벌이 부부의 고민을 해소하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다함께돌봄센터를 확충해 안심하고 아이를 키울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