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인천시장, '2022년도 군·구 연두방문' 시작…1월 17일~2월 27일 10개 군·구 방문
상태바
박남춘 인천시장, '2022년도 군·구 연두방문' 시작…1월 17일~2월 27일 10개 군·구 방문
  • 최도범 기자
  • 승인 2022.01.17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날 계양구 방문…'작전문화공원 조성 및 소극장 건립'·'계양산업단지 조성' 현장 찾아 의견 청취
박남춘 인천시장은 1월 17일부터 2월 27일 10개 군·구를 연두방문할 예정이다. 자료사진. 사진은 연두방문 첫날 '계양구 주요업무 보고' 모습. (사진제공=인천시)
박남춘 인천시장은 1월 17일부터 2월 27일 10개 군·구를 연두방문할 예정이다. 자료사진. 사진은 연두방문 첫날 '계양구 주요업무 보고' 모습. (사진제공=인천시)

[인천=뉴스프리존] 최도범 기자 = 박남춘 인천시장은 계양구를 시작으로 이달 17일부터 내달 27일까지 10개 군·구를 연두 방문한다.

첫 번째 연두방문으로 계양구를 찾은 박남춘 시장은 구청에서 주요현안에 대한 업무를 청취하고, '작전문화공원 조성 및 소극장 건립' 현장과 '계양산업단지 조성' 현장을 찾아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들었다.

'작전문화공원 조성 및 소극장 건립사업'은 지하1층, 지상3층, 연면적 2971㎡ 규모로 300석의 공연장을 갖추게 되며 2023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도심 속 공원에 새로운 문화 기반을 마련해 시민들에게 양질의 공연을 향유할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계양산업단지'는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유해물질을 배출하지 않는 첨단산업과 청년들의 창업공간, 중소기업을 위한 연구개발시설을 유치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계양구의 재정자립도를 향상시키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전망이다.

이와 관련해 박남춘 시장은 현장 방문 자리에서 "두 사업은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인 만큼 시에서도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상대적으로 소외된 지역의 오래된 주민 숙원사업과 주민편의·복지·공공시설 등 시 지원이 필요한 사업을 중점 발굴해 적극 지원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시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올해 연두 방문에서는 주민 설명회 형식의 시민이음대화를 생략하고, 지역현안사업 현장을 직접 찾아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으로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