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지난해 계약심사로 15억 원 예산 절감
상태바
진도군, 지난해 계약심사로 15억 원 예산 절감
  • 박용하 기자
  • 승인 2022.01.18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사, 용역, 물품 구매 등…9년 동안 128억 원 예산 절감

[전남=뉴스프리존] 박용하 기자= 전남 진도군이 지난 2021년 한해 계약심사를 통해 총 15억5500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18일 밝혔다.

진도군 지난해 계약심사을 통해 15억원 예산절감 했다

계약심사제도는 지방자치단체가 발주하는 공사, 용역, 물품 구매 등의 공공사업과 관련해 실제 계약 성사 전 원가 산정의 적정성을 심사·검토하고, 계약금 조정을 통해 예산 낭비 요인을 미리 차단하는 제도다.

진도군의 원가 심사 기준금액은 공사 1억원 이상, 용역 5000만원 이상, 물품 구매·제조 2000만원 이상이다. 지난해 총 93건, 503억원에 대한 계약 심사를 진행해 ▲공사 14억4100만원 ▲용역 1억1400만원 등 총 15억5500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진도군은 분야별 업무 지침, 관련 규정 등을 면밀히 검토해 원활한 계약심사가 이뤄지도록 힘썼다.

특히 계약심사 과정을 통해 과다 설계 부분, 물품·자재대 산출 및 오류 조정 등 현장 여건에 맞지 않는 계약 내용을 사전에 걸러냈다. 지난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절감 금액은 총 128억7100만원에 달한다.

진도군 기획예산과 관계자는 “절감된 예산은 군민을 위한 사회기반시설과 편의시설 확충사업에 재투자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공정하고 합리적인 원가 분석을 통해 주민이 신뢰할 수 있는 예산 집행이 이뤄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